귀한 손님이 오신다

글/ 메라니

 

귀한 손님이 오신다

나에게 아주 귀한 손님이 오신다

한해를 마감하면

새로운 날이 다가온다

 

그날엔

귀한 손님이 올 거라는 기다림이 앞선다

 

깊고 짙은 고독으로 지새우고 나면

지나간 시간들과의 이별을 고하고 나면

꿈으로 범벅이 된 일상들이 헝클어진 아침

머리 쥐어짜고 창밖을 바라본다

 

오신다는 그 손님이 보인다

나를 바라보는 그분이다

바로

바로 희망이라는 손님이시다

 

맑게

그리고 밝게 나의 삶의 희망을 주신다

 

2019  11 30

30일  남은 날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