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 홈페이지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www.molit.go.kr

국토도시, 주택토지, 건설수자원, 교통물류, 항공, 도로철도 정책, 공시지가 조회 등 안내


국토교통부 자료..

대도시권 광역교통망 철도 중심으로 재편

2030년까지 철도망 2배로 확충

향후 10년간 대도시권 광역교통 정책 방향을 담은 「광역교통 2030」 선포-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위원장 최기주)는 10월 31일 10시30분 세종문화회관에서 ‘광역교통 2030’을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한 ‘광역교통 2030’은 앞으로 10년간 대도시권 광역교통의 정책 방향과 광역교통의 미래모습을 제시하는 기본구상으로,“광역거점간 통행시간 30분대로 단축”, “통행비용 최대 30% 절감”,

“환승시간 30% 감소”의 3대 목표를 제시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해,

➊세계적 수준의 급행 광역교통망 구축

➋버스․환승 편의증진 및 공공성 강화

➌광역교통 운영관리 제도 혁

➍혼잡․공해 걱정 없는 미래교통 구현의 4대 중점 과제와 대도시권 권역별 광역교통 구상을 담고 있다

[주요내용]

1. 세계적 수준의 급행 광역교통망 구축

주요 거점을 30분대에 연결하는 광역철도망을 구축할 계획이다.

➊ 수도권 주요거점을 광역급행철도로 빠르게 연결하여, 파리, 런던 등 세계적 도시 수준의

광역교통망을 완성할 계획이다.

수도권급행철도 A노선(’23), 신안산선(’24)은 계획대로 차질없이 준공하고

수도권급행철도 B․C노선은 조기 착공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수도권 인구의 77%가 급행철도의 수혜지역에 해당하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

추가적으로, 급행철도 수혜지역 확대를 위하여 서부권 등에 신규노선도 검토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4호선(과천선) 등 기존 광역철도 노선을 개량하여 급행운행을 실시하고 인덕원~동탄 등 신설되는 노선도 급행으로 건설하여 급행 운행비율을

현재의 2배 이상(16%→35%, ’30)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노선도                      【 급행철도 수혜범위 】








➋ 어디서나 접근 가능한 대도시권 철도 네트워크를 구축해 나간다.

유기적인 철도 네트워크 구축을 위하여 수인선(’20, 동서축), 대곡~소사(’21,

남북축) 등 동서․남북축을 보강하고, 사상~하단선(’23, 부산․울산권),

광주 2호선(’25, 광주권) 등 도시내 이동성 강화를 위한 도시철도를 지속적으로

확충할 계획이다.

아울러, 일광∼태화강(’21, 부산․울산권) 등 기존 철도노선을 활용한 광역철도

운행으로 수송능력을 증대할 예정이다

➌ 트램, 트램-트레인 등 신교통수단을 적극 도입해 나갈 예정이다.

성남 트램 등 GTX 거점역의 연계 교통수단 및 대전 2호선 트램, 위례 신도시 트램

등 지방 대도시와 신도시의 신규 대중교통수단으로 트램을 활용할 계획이다.

또한, 도시 내부에서는 트램으로, 외곽지역 이동시에서는 일반철도로 빠르게 이동하여 접근성과 속도 경쟁력을 동시에 갖춘 ‘트램-트레인’ 도입도 검토할 계획이다.

< 트램-트레인 운영 사례 : 독일 카젤 >




   【 시내구간 트램 노선 이용】                    【 외곽이동 일반 노선 이용 】









네트워크 강화를 통한 도로의 간선기능을 회복할 예정이다.

➊ 수도권 외곽 순환고속도로망을 조기에 완성하여 도심 교통량의 분산을 추진한다.

제1순환고속도로의 교통흐름 개선을 위하여 상습정체구간 2곳(서창~김포,

판교~퇴계원)의 복층화를 검토하고, 제2순환고속도로는 미착공 구간의 조속 착수를 통해 ’26년 전구간 개통을 추진할 계획이다

➋ 주요 간선의 상습정체구간 해소를 위해 대심도 지하도로 신설을 검토한다.

수도권 동서횡단축 등 주요 간선도로(연구용역 중), 부산․울산권 사상~해운대

(민자적격성 조사 중) 등에 지하부는 자동차, 지상부는 BRT․중앙버스차로

등 대중교통차로로 활용하는 대심도 지하도로 신설을 검토할 예정이다.




  【 수도권 순환고속도로망 】                               【 대심도 지하도로 】








2. 버스·환승 편의증진 및 공공성 강화

광역버스의 대폭 확대와 함께 서비스도 향상한다.

➊ M버스 운행지역을 지방 대도시권까지 확대하는 등 운행노선을 대폭 확충하고,

정류장 대기 없이 M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전 노선으로 예약제를 확대(’22)할 계획이다

➋ 남양주 왕숙, 인천 계양, 부천 대장 등 3기 신도시에 전용차로, 우선신호체계 적용 등

지하철 시스템을 버스에 도입한 S-BRT를 구축할 계획이다

아울러, 청라∼강서 2단계 등 광역BRT 구축 사업을 지속 확대하는 한편, 장기적으로 BRT를 S-BRT 수준으로 업그레이드해 나갈 예정이다

➌ 속도 경쟁력과 대용량 수송능력을 갖춘 고속 BTX(Bus Transit eXpress) 서비스를

도입하여 기존 광역버스 보다 이동시간을 30% 이상 단축할 계획이다

고속 전용차로와 함께 정체가 심한 종점부 구간에는 지하에 전용차로 및 환승센터를 설치하여 이동속도를 30% 이상 향상시키는 방안을 연구용역을 거쳐 마련할 예정이다.

빠르고 편리한 연계․환승 시스템을 구축한다

도심형(삼성역 등), 회차형(청계산입구역 등), 철도연계형(킨텍스역 등)으로 환승센터를 체계적으로 구축하고, 광역버스 노선을 환승센터에 연계되도록 개편하는 등

대중교통 운행체계를 환승센터 중심으로 재정비하여 환승시간을 최대 30%

단축할 예정이다




【 수도권 교통축별 환승센터 기본구상 】            【 복합환승센터 조감도 】









교통비 부담을 경감하고 공공성을 강화해 나간다.

교통비를 최대 30% 절감할 수 있는 광역알뜰교통카드를 ’20년부터 본격 시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다양한 교통수단, 기간, 시간대별 요금제 도입 및 공유 모빌리티와의

연계를 검토하여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유도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신도시 등 교통소외지역에 안정적 서비스 제공과 광역버스 서비스 개선을

위한 광역버스 준공영제를 도입(’20 시범사업)하여 정류장 대기시간과

차내 혼잡을 줄이는 등 이용편의를 대폭 향상할 계획이다

3. 광역교통 운영관리 제도 혁신

선제적 광역교통대책으로 주민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➊ 쪼개기․연접개발 방식으로 광역교통개선대책 수립을 회피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개선대책의 수립기준을 2배로 강화*할 예정이다

* (현행) 100만㎡ 또는 인구 2만 이상, (개선) 50만㎡ 또는 1만 이상

아울러, 지구지정 단계부터 광역교통개선대책 수립에 착수하여 입주시기와

광역교통시설 개통시기의 시차를 최소화할 계획이다

➋ 광역교통개선사업 지연 등으로 신도시 초기 입주단계에서 나타나는 교통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광역교통특별대책지구 제도를 도입, 광역버스 운행, 환승정류장 설치 등 즉시

시행 가능한 특별대책을 수립․시행할 계획이다.

사업시행자의 광역교통개선대책 비용을 활용, 철도 등 광역교통시설이 개통될

때까지의 공백기 동안 한시적 보완대책으로 입주 초기 출퇴근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광역교통시설의 투자체계를 개편하고, 광역교통정책의 이행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광역교통 시설 및 운영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여 현재 5% 수준인 광역교통

투자비율을 상향하는 한편, 대도시권역별 위원회, 광역교통갈등관리위원회 등

광역교통 서비스 공급자와 수요자가 함께 참여하여 이해관계를 조정하고

문제를 해결하는 협력적 거버넌스 체계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4. 혼잡·공해 걱정 없는 미래교통 구현

마음껏 숨쉴 수 있는 대중교통 중심 도시를 실현한다.

’20년부터 광역버스 노선에 2층 전기버스를 운행하는 등 대중교통 수단을 CNG,

수소 등 친환경차량으로 전환하고, 역사(驛舍) 등에 공기정화시설을 확충하여 ‘미세먼지 안심지대’로 조성해 나갈 예정이다.







   【 2층 전기버스 】                                                【 수소버스 】


최종 목적지까지 끊김 없는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통적 대중교통 수단(광역버스, GTX 등)과 공유형 이동수단(전동킥보드,

공유자전거 등)을 결합하여 출발지부터 도착지까지 자가용 수준의 빠르고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를 위해, 도시 내 모든 교통수단을 분석하여 개인별 최적 통행플랜을 제시하고

일괄 예약과 결제까지 가능한 ‘통합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 기대효과 】

이번에 발표한 「광역교통 2030」이 차질없이 추진되면, 2030년 우리나라

대도시권의 광역교통 여건은 현재와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빠른 출퇴근) 간선급행망의 조기 구축 및 연계교통 강화로 수도권 내

주요 거점과 서울 도심을 30분대에 연결하여 출퇴근 시간이 획기적으로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가벼운 출퇴근) 광역알뜰교통카드를 활용하여 대중교통 이용 마일리지로 광역교통비를 최대 30% 절감하게 되며, 광역대중교통 수송분담률도 수도권은 50% 수준을 달성하고, 지방 대도시권에서도 수송분담률이 30% 이상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편리한 출퇴근) 환승센터 중심 교통수단의 연계를 강화하여 환승․대기시간이 30% 이상 단축되며, 광역철도의 수송능력 증대, 2층 전기버스 운행 등으로 광역대중교통 혼잡도도 크게 낮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CNG, 전기, 수소 등 친환경 대중교통 수단의 운행과 함께, 역사(驛舍) 등 대중교통시설에 공기정화시설 확충을 통하여 안심하고 마음껏 숨쉴 수 있는 청정 대중교통 서비스가 실현될 것으로 기대된다










          【 환승시간 단축 】                                                 【 혼잡도 개선 】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최기주 위원장은 “광역교통 2030의 세부과제별 추진계획을 철저히 마련하고 관계 기관․지자체와 적극 협력하여 광역거점간 통행시간 30분대로 단축, 통행비용 최대 30% 절감, 환승시간 30% 감소 목표를 차질 없이 달성하겠다.”라고 말했다.

















김태옥역세권 blog.naver.com/kus49349

공신력있는 역세권 명품 토지정보~010-2466-5263 : 네이버 블로그

송산역 진위역 창내역 안중역 매화역 하중역 서원주역 남강릉역~

신설역세권 상업예정지 (부동산자산관리사)

휴대폰 010-2466-5263 소액 3~4~5천만부터 억대까지~환영

주말,연휴,상담 환영 제가 부재시엔 문자 남겨 주세요~

공신력있는 정확한 정보로 13년간 역세권만 이론과 실무로 다져온 노하우~

실제 경험만큼 중요한건 없다는거 아시죠~










2030년까지 철도망 2배로 확충해 , 대도시권 광역교통망을 철도 중심으로

국토교통부 "광역교통 2030" 2020년에서2040년까지

20년 비젼 국토종합계획 5차~서울역,신안산선,송산역,서해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