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미주 워싱턴 한국일보  9월 21일,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