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전증이란 뇌에 생기는 병으로 예전의 간질이라는 질병명으로 더욱 익숙한 질환입니다. 이 질환은 뇌의 세푸가 갑자기 일시적으로 이상을 일으켜 발생하는 질환입니다. 갑작스런 흥분과 발작, 행동들을 일으키고 뇌기능을 잠시 마비시키는 증상을 말합니다. 이런 증상들이 반복적으로 나타나는것을 말합니다.






뇌전증의 원인

많은 원인들이 있습니다. 출생할 때 세상 밖으로 나올때, 그 이후. 임신상태에서 영양상태가 좋지 않았거나 출산을 할때 두부외상과 합병증, 독성물질과 뇌감염증, 그리고 뇌의 퇴행성 변화에 의해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뇌전증에 대한 원인이 많은데 정확한 원인은 알 수가 없습니다. 뇌전증은 여러 뇌 질환때문에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연령에 따라 뇌전증 발작의 원인이 다릅니다.



▶ 출생~6개월

   - 분만 전후의 손상, 뇌의 발달 이상, 선천성 기형, 중추신경계 급성 감염

2~6세

  - 중추신경계의 급성감염, 분만 전후의 손상, 뇌의 발달 이상, 특발성(원인이 잘 밝혀지지 않은 경우), 뇌종양
6~16세

  - 특발성, 뇌종양, 중추신경계의 급성감염, 분만 전후의 손상, 뇌의 발달 이상

성인

 - 뇌외상, 중추신경계의 감염, 뇌종양, 뇌혈관질환(뇌졸중)








뇌전증 발작증상


# 부분발작


1. 단순부분발작  : 가슴이 두근거리고 땀나는 증상이 나타납니다. 팔, 다리, 얼굴 부분에 발작이 일어나며 과도한 흥분상태로 변할 수 있다고합니다. 그리고 정신적인 증상이 나타납니다. 특히 데자뷰 같은 형상이 일어납니다.


2. 복합부분발작 : 대표적으로는 의식장애가 나타납니다. 확실하지 않은 반복적 행동을 하며 초점없는 눈으로 멍한 상태에서 한곳만 쳐다봅니다. 그리고 입맛을 다시는 행동을 합니다. 이런 행동을 한것을 기억못하는 사람도 있고 비우성반구(오른손잡이의 경우 우측 뇌)에 의해 발생한경우 본인의 행동을 기억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 전신발작


1. 대발작 : 본인이 느끼는 전조증상도 없이 의식을 잃고 근육이 수축되어 쓰러집니다. 고통을 느끼지 못하나 소리를 지르거나 신음소리를 내고 입에서 침이 흐르며 얼굴을 푸르다가 창백하게 변하게 됩니다. 경련시간은 일반적으로 1~2분 정도이며, 처음 몸이 뻣뻣해지는 강직기를 거쳐 이후에는 몸이 부들부들 떨리는 간대기로 넘어가 몇 분 후에는 축쳐지게 됩니다.  발작이 일어난 후 깊게 잠을 청하는 경우가 있고 한동안 기억을 상실합니다.


2. 소발작 :  정상행동을 보이던 사람이 그대로 멍하게 앞을 응시 하다가 이전에 하던 행동을 계속 하게 됩니다. 이 동안에 대한 기억이 없고 눈을 깜박거리며 멍하게 앞을 응시합니다. 팔다리에 경련은 없으며 어떠한 자극에도 반응이 없습니다. 이러한 증상이 심할경우에는 수십차례 오기도 하고 뇌파상 특징적 3Hz 극서파 복합이 나타나며 뇌 자기공명 영상에서 특별한 이상이 발생하지는 않습니다.  보통 소아에게 흔히 나타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