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주말은 산행을 대신하여 보령의 조그만한 섬인 고대도로 비박을 떠난다

                             크게 볼거리는 없지만 우리나라 최초 개신교를 전파한 칼 귀츨라프 선교사

                             기념관이 있어 교인들이 많이 찾아올뿐 여행,산행객등 탐방객이 적어 조용한

                             섬으로 알려져 있어 복잡한 도시를 떠나 벗어나 머리 식히기 좋은곳이라....*
































                                                     *보령 고대도로 가려면 대천연안여객선 터미널에서 배를 타야 한다*
























                                                                                  *오늘 우리가 타고갈 가자섬으로 호*











                           *우리가 타고갈 배는 삽시도,장고도.고대도,3개의섬을 운항하기에 승선을 기다리는 줄이 길다* 












                                                                                                *대천항 주변의 모습*











                                                             *대천항을 출발하여 40분만에 첫경유섬인 삽시도 선착장*

 











                                                                            *타고온 승객들 70%가 삽시도에 내린다*











                                                                      *두번째섬인 장고도를 돌아서면 곧바로 고대도이다*












                                                                              *우리가 하선할 고대도 선착장 모습이다*












                                         *대청항을 출발 1시간 40분을 운항하여 고대도항 까지 데려다준 가자섬으로 호*   












                                                                                                      *고대도 선착장*



































                                                                                   *고대도 매표소인 고대리 이장님댁*











                                     *지금 고대도는 변신중이다.선착장 여객대기실,화장실,등등..신축하여 마무리중이고

                             주변에 조경공사를 하기위해 나무와 조경석이 많이 준비 되어 있는걸 볼수있다*











                                              *선착장에서 만난 이장님께 섬을 먼저 둘려보고 비박을 할 계획이라고 하자

                                          이장님 사무실에 배낭을 두고 다녀 오라고 친절을 배푸신다*











                                         *배낭은 두고 물몆병만을 챙겨서 계획한 트레킹코스로 고대도 탐방에 나선다*
















































                                                                              *삼거리 갈림길에서 또랑산 방향으로...

                                                                               










                                             *또랑산은 아무런 표식도 없고 그냥 머~어그렇고..  장고도가 눈앞에 보인다*












                                                                                             *장고도옆 세개의 바위섬*

 











                                        *썰물때가 되어 바닷물이 빠지기 시작하여 해안을 트레킹 하기로 계획을 수정한다*












                                                                                   *해산물을 체취하는 성태와 상철님*












                                                                                                 *당너머 해수욕장*




























































                                                                                  *해삼 양식장에서 작업중인 어선*












                                             *해안 전체가 온통바위라 위험한 구간이 상당히 많아 해안 트레킹을 하실

                               계획이 있으신 분들은 바위길에 경험이 많은분과 함께 하시길 권장한다*   























                                                                               *당겨서 찍은 선돌이 있는 해안 끝지점*























                                                                        *또랑산에서 해안을 따라서 걸어온 방향이다*











                                                                                *양식장에서 잠수부와 작업중인 어선*























                                                                                                              *기암*











                                                                                                           *매바위*












                                                                                        *해안 테크길 끝지점의 구조물*











                                                                                                    *선돌방향의 해안*











                                                                                            












                                            *오후에 완전히 물이 빠지면 사진에 보이는 곳으로 트레킹을 이어갈 것이다*











                                       *2백여미터 테크길 걸어나오면 해변에서 마을로 연결된 시멘트 포장길이 나온다*











                                                  *이길을 걸어서 예약한 고대도의 유일한 식당으로 점심식사를 하려간다*












                                                                                     *마을에서 말리고 있는 생선 이름은 모름*












      *복어도 말리고 있다 이렇게 햇볕에 건조하면 복어의 독이 없어진다고 한다*












                                       *점심식사후 찾아간 고대도 역사상 가장 유명한 인사 칼 귀츨라프 선교기념교회*












                                                            *교회라기보다는 칼 귀츨라프 기념관이라고 보면된다*











                                              *칼 귀츨라프는 1832년에 최초로 우리나라에 들어온 독일계 유태인 출신의

                                              의사겸 통역관 직업의 개신교 선교사로 알려져있다*















































                                                                         *비박지로 향하면서 돌아본 고대리 마을*












                                                                                       *마을앞 바다건너 안면도 방향*




























































                                                                                                          *뱅부여*












                                                                                              *전망대 갈림길 이정표*

     










                                *칼 귀츨라프 선교 기념비가 있는 공원을 비박지로 점찍어 두었기에 이곳에서 배낭을 푼다*




































                                          *오후일정의 첫순서로 오전에 못다한 해안 트레킹을 하기위해 전망대에 오른다*













                                                                       *해송이 우거진 해안 주변의 산길을 걸어서...*












                                                                   *오전의 해안 갈림길에 도착하여 해안으로 내려간다*
























                                                                     *바닷물이 빠지면서 더크게 들어난 3개의 바위섬*











































































































                                                                                                              *선돌*
























                                                                           *썰물때 만이 가볼수 있는 선돌*
























                                                                               *고대도 비박을 함께온 울 맴버님들*




































                                                                                                        *또다른 선돌*
















































                                                                            *오늘 해안을 트레킹하며 수확한 해산물*











                                                                        *해삼,흑삼,거북손,따개비,바다고동,등등....*
























                                                               *물때가 바뀌어 바닷물이 들어오기 시작하는 선돌해안*












                                        *시간이 많아 심심풀이로 낚시대를 펴봤지만 ㅋㅋ바닷물에 미끼 목욕만 시키고..*


































 

                                                              *해가지자 공원에 화려한 밤무대 처럼 조명이 들어온다*












                                                        *밤새도록 불이 커져있어 맴버중 누군가는 잠을 설치기도...*  













                                           *안면도 방향의 야경을 보는걸 끝으로 잠자리에 들면서 첫날 일정을 마무리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