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창조절묵상 중 피조물 보호를 위한 기도주일을 하루 정하여 지켜봅시다!!! 

- 활용하기 편하시도록 5일치 파일을 한 파일로도 업로드해둡니다. 

 창조절묵상_31~35일.zip 한꺼번에 필요하시다면 답메일로~

                 * "함께살림"하는 길을 안내합니다!!! (https://forms.gle/Fv7aLxtFDvFsFFG18)



말씀

자녀들아 주 안에서 너희 부모에게 순종하라 이것이 옳으니라네 아버지와 어머니를 공경하라 이것은 약속이 있는 첫 계명이니이로써 네가 잘되고 땅에서 장수하리라(에베소서 6:1~3).

 

묵상

 

영어로는 작약과 모란을 모두 'peony'라고 부른다.

꽃 모양은 다르지 않으므로 볼 때마다 목단인지작약인지 헛갈린다.

 

그러나 이 둘을 구분하는 것은 어렵지 않다.

작약은 봄에 땅을 뚫고 새싹이 나는 풀이며,

모란은 나무줄기가 있는 채로 겨울을 지내는 나무라는 점에서 서로 다르다.

모란은 나무이고(목본식물), 작약은 풀이라는(초본식물)이다.

그러므로 줄기가 나무처럼 갈색 줄기에 새순이 나와 꽃을 피웠다면 목단,

초록 줄기에 꽃이 피었다면 작약인 셈이다.

 

작은 차이지만 그렇게 다르다.

우리 집 작은 정원에는 어머니가 애지중지 키우시던 목단이 있다.

어머니가 돌아가신 후에도 목단은 해마다 탐스럽게 피어난다.

아버님은 목단이 피어날 즈음이면 목단을 보며 어머니가 생각난다 하셨다.

이제 아버님도 그리워하시던 어머니와 함께 계신다.

그리하여 목단은 내게 부모님을 떠올리게 하는 꽃이다.

목단이 피어날 즈음에만 눈 맞춤을 하고목단이 진 뒤에는 무심하다.

자식이 어버이를 생각하는 마음은 언제나 그 정도다.

 

내년 봄에 목단은 또 피어날 것이고,

목단이 피어나면 나는 또 어버이를 그리워할 것이다.

목단을 손질하며 어버이를 생각하는 나를 우리 아이들도 보았으니,

그 아이들도 목단을 보면서 내 생각을 하는 날들이 있을까?

 

목단은 모란이라고 한다.

김영랑 시인의 모란이 피기까지는이라는 시가 있다.

 

기도

주님어버이를 통해서 우리를 빚어주셨음을 감사하며 효도하게 하옵소서아멘.

 

*목단: 목단은 모란의 이명꽃 중에 으뜸이라 할 수 있을 정도로 화려함을 갖추고 있어 부귀화 라고 부르기도 한다꽃색깔은 거의 붉은색과 흰색이지만 가끔 황금색도 있다. (모란은 목질화가 되어 있어 나무이고 작약은 모란보다 늦게 개화하며 초본이다)



#살림 #창조절묵상 #창조절50생태묵상 #살림정원 #정원숲

#기독교환경교육센터_살림 #창조절50생태묵상(글사진, 김민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