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창조절묵상 중 피조물 보호를 위한 기도주일을 하루 정하여 지켜봅시다!!! 

- "예수님이 보신 자연으로 대림절 묵상하기"를 제안하며, 묵상집을 제작하였습니다(하단 참조)

- 활용하기 편하시도록 5일치 파일을 한 파일로도 업로드해둡니다. 

 창조절묵상_46~50일.zip 한꺼번에 필요하시다면 답메일로~

                           * "함께살림"하는 길을 안내합니다!!! (https://forms.gle/Fv7aLxtFDvFsFFG18)


말씀

좋은 소식을 전하며 평화를 공포하며 복된 좋은 소식을 가져오며 구원을 공포하며 

시온을 향하여 이르기를 네 하나님이 통치하신다 하는 자의 산을 넘는 발이 어찌 그리 아름다운가(이사야 52:7).

 

묵상

오는 봄 막을 수 있는 겨울은 없습니다.

봄은 꽃샘추위를 두려워하지 않고 옵니다.

때론,

겨우내 품었던 봄이 얼어 터지기도 합니다.

그러나 봄은 오고야 맙니다.

봄은 쉽게 오지 습니다.

너무 쉽게 오는 것이 봄이라면

봄을 기다리는 설렘도 없었을 것입니다.

저 들판 너머로 봄이 옵니다.

이전에 보지 못하던 기쁨을 더 많이 보는 봄이면 좋겠습니다.

 

제주도에 삶의 둥지를 틀고 살던 때,

12월 1일이면 나는 갓 피어난 꽃을 찾기 위해 뜰을 서성였다.

양지바른 곳에서 피어난 바보꽃들이 아니라갓 피어난 수선화를 찾았던 것이다.

그리고 해마다 어김없이 12월 1일이면선물처럼 갓 피어난 수선화를 만날 수 있었다.

공기가 낮게 깔린 겨울,

잠시 바람도 쉬어가는 새벽녘에 수선화의 향기가 뜰에 퍼진다.

피어난 꽃은

내내 이어지는 한겨울 추위에 얼어 터지기도 하고함박눈을 힘겹게 이고 있기도 한다.

그러나 한 번 피기 시작한 수선화는 겨울 추위에도 굴하지 않고 연이어 피어난다.

 

그때 알았다.

봄은 그렇게 호락호락 오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그때 알았다.

한 걸음 내 딛은 봄은 결코 뒤로 물러서지 않는다는 것을.

 

 

기도

주님좋은 소식을 전할 때 당하는 고난을 기쁘게 감내하게 하옵소서아멘.


*수선화: 알뿌리 식물로 물가에서 자라며 그늘을 좋아한다

꽃자루 끝에 5~6개의 꽃이 옆을 향하여 핀다

나르시스라고도 불리며 제주도에서는 눈이 오는 추운 날씨에도 피어나는 꽃이라는 의미로 설중화 라고도 불린다

추사 김정희가 좋아했던 꽃



#살림 #창조절묵상 #창조절50생태묵상 #살림정원 
#정원숲 #창조절묵상(글사진, 김민수) 
#기독교환경교육센터_살림

# "예수님이 보신 자연" 대림절 살림말씀묵상


어느덧 창조절 50가지 들꽃과 나무묵상이 다섯 편만을 남겨두고 있네요. 곧 대림절 맞이, "예수가 본 자연" 말씀묵상집이 

나옵니다. 20여 명이 먼저 묵상한 글이 담겨있습니다. 이어서 묵상하시게 되길 바라며 온오프라인의 신청을 받습니다~* 

- 묵상집 신청 
  https://forms.gle/rheH5iC9an7GLYNf9








#함께 '살림'의 꿈꾸기, 신청 :  https://forms.gle/La99yBPjTfSGL5Xa8
계속해서 모두가 골고루 풍성한 삶을 살기까지 교육하고 실천해주시기를 청합니다.
"살림의 꿈"을 함께 꾸어주시면 이루어지리라 믿고 청하네요.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