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 2020년 10월

23

♣여행♣/♡맛집♡ 평창 여행 / 월정사 맛집의 감자옹심이 & 감자전 <달빛미소>

강원도 내륙 중에서 가장 매력적인 곳, 나에겐 평창이다! 양떼목장, 삼양목장, 하늘목장처럼 대관령과 어우러진 풍경 좋은 명소들도 많고 비로봉을 주봉으로 다섯 봉우리가 병풍처럼 늘어서 있는 오대산도 너무나 매력적이며 상원사, 월정사 같은 천년고찰까지 품고 있는 평창. 상원사와 월정사를 잇는 선재길과 월정사 전나무숲길의 인기는 말할 것도 없고 봉평 허브나라농원, 이효석 문학관도 둘러볼만한데 밀브릿지 숲(방아다리 약수), 평창 보타닉가든처럼 산책하기 좋은 곳도 새롭게 뜨고 있고 요즘은 발왕산케이블카 때문에 평창이 더욱 핫해졌다고 한다. 그렇게 평창은 풍성한 종합 선물세트 같아서 평창 관광안내도를 펼쳐 보고 있으면 행복한 고민을 하게 된다. 가을바람이 한들한들 불어오는 어느 날, 친구와 평창으로 나들이를 떠났다..

20 2020년 10월

20

♣여행♣/♡여행담♡ 김천 직지사 꽃무릇(상사화) 필무렵

가을이 되면 꽃무릇이 예쁘게 피어있는 곳을 기웃거리게 된다. 꽃이 먼저 피고 꽃이 진 다음에 잎이 자라서 꽃과 잎이 한번도 만나지 못한다고 해 꽃말도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 서로 만나지 못하고 생각만 한다고 해서 상사화(相思花)로도 불리는 꽃! 우리나라 3대 꽃무릇 군락지는 전북 고창 선운사 꽃무릇, 전남 영광 불갑사 꽃무릇, 전남 함평군 용천사 꽃무릇이라고 하는데 난 방향을 경상도로 틀어 김천 직지사로 향했다. 그러고보니 꽃무릇은 사찰이 좋아하는 꽃인 것 같다. 왜 그런지 알 것 같기도... 입장료(2500원)를 내고 들어가면 바로 오른 쪽으로 펼쳐져 있는 김천 직지사의 꽃무릇 군락지 비록 우리나라 3대 꽃무릇 군락지에는 못 들지만 김천 직지사 꽃무릇도 충분히 아름다웠다. 10월초에 갔더니 활짝 ..

19 2020년 10월

19

♣여행♣/♡맛집♡ 제주 성산맛집 / 전문가가 구워주는 삼겹살 <금박돈>

제주 여행 중 알게 된 맛집! 성산 일출봉 근처에 있는 삼겹살집이다. 제주 성산 삼겹살 맛집의 이름은 금박돈! 돼지 고기에 금박이라도 입혀져서 나올 것 같은 고급스러운 이름이다. 이름이 고급지다 했더니, 이런~ 가격이 만만치 않다. 흑돼지 2인분 (600g)에 54,000원 흑돼지 3인분 (800g)에 72,000원 흑돼지 4인분 (1200g)에 108,000원 어떤 기준으로 양을 잡았는지는 알 수 없으나 2인 기본이 600g에 54,000원에 4인분은 10만원이 훌쩍 넘어간다 하니 꽤 비싸게 와 닿는다. 일단은 고기 맛을 확인하고픈 마음에 흑돼지 2인분 주문! 삼겹살과 목살이 적당히 섞여서 나온다고 한다. 특이하게도 고기를 익혀줄 연료는 연탄불이다. 연탄은 이산화탄소가 나와서 몸에 해로운 것 아닌가요?..

16 2020년 10월

16

♣여행♣/♡여행담♡ 태백여행 / 낙동강 1300리의 발원지 황지연못

푸른 산소도시 태백! 태백은 주요 강의 발원지가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서해로 흘러가는 한강의 발원지 검룡소! 남해로 흘러가는 낙동강의 발원지 황지연못! 동해로 흘러가는 오십천의 발원지 삼수령! 태백 하면 '탄광'을 떠올리던 시절도 있었을 텐데, 지금은 주요 강의 발원지임을 부각해 '산소도시'로의 이미지 전환에 성공한 것 같다. 태백 여행 중 세 곳 강의 발원지 중 가장 접근이 쉬운, 태백 시내 중심가에 있는 황지 연못에 가봤다. 사람들이 사는 주택가 옆으로, 번화한 상가 근처에 있는 작은 연못이 낙동강 1300리의 발원지라는 사실에 처음 가본 사람이라면 누구나 놀라게 된다. 돌다리 옆으로 뚫려 있는 수로로 내려가고 있는 저 작은 물줄기가 낙동강의 모태라니... 하지만 이래 봬도 이곳 황지연못에서 용출되..

11 2020년 10월

11

♣여행♣/♡맛집♡ 우리나라 3대 김밥 중 하나인 경주 교리김밥 방문 후기

김밥은 누구나 부담 없이 가볍게 먹을 수 있는 음식이다. 싸는 사람에 따라 얼마든지 다양하게 변형이 가능한 음식! 그런데 이 김밥계에도 우리나라 3대 김밥으로 꼽는 집이 있다고 한다. 그중 하나가 경주에 있다고 하는데, 그 명성은 오래전부터 들어왔던 터라 단지 그 김밥을 먹어보기 위해 경주로 떠나는 무모함을 발휘했다. 우리나라 3대 김밥 중 하나로 손꼽히며, 경주 명물로도 통하는 그 김밥의 이름은 교리 김밥! 내가 찾아간 집은 경주 본점이었다. 역사와 문화의 고장답게 경주는 김밥집마저 고풍스럽다. 신축의 향기가 물씬 풍기는 2층짜리 기와집! 예전엔 이 김밥집이 어디 있었는지 모르겠으나, 2020년 3월부터 새로운 탑동 시대를 열었다고 하니, 이전한 지 얼마 안 된 모양이다. 건물 옆으로 마치 표창장인 듯..

08 2020년 10월

08

♣여행♣/♡맛집♡ 강화 현지인이 인정하는 치맥 맛집 / 족발이랑 치킨이랑

강화 지인이 강화에 오면 꼭 가봐야 하는 맛집이 있다며 안내한 곳! '족발이랑 치킨이랑'. 간판에 이 집의 메뉴가 바로 나온다. Cheers!! 치맥 하고픈 분위기~ 강화 마니산 근처에 있는 이 곳 강화 치맥 맛집은 매우 깔끔한 내부를 자랑하고 있었다. 리모델링한 지 얼마 안 된 듯. 조명 빛은 매우 따뜻하게 느껴졌고, 조명 빛만큼이나 따뜻한 미소를 가진 치킨집 사장님도 매우 친절했다. 메뉴는 이미 간판에서 예고한 대로 족발과 치킨에, 닭발, 찜닭, 번데기탕, 계란찜, 라면이 있었다. 후라이드 치킨을 '그냥 치킨'이라고 표현한 게 재밌다. 나름 강화 치킨맛집이라고 하는데, 어떤 걸 먹어볼지 고민이 컸지만 평소 즐겨먹는 '윙'을 주문하기로~ 코로나 시대라 그런지 직접 와서 먹는 손님보다는 전화로 주문하는 ..

06 2020년 10월

06

♣여행♣/♡The하고 싶은 이야기 첨성대가 품고 있는 놀라운 상징성

학창 시절 수학여행! 경주에 가서 둘러봤던 불국사, 첨성대, 석굴암 등은 사실 그리 큰 감흥이 없었다. 그래서 "아는 만큼 보인다"는 말은 진리다. 유홍준 교수의 나의 문화유산 답사기 첨성대 편 서두는 첨성대에 대해 이렇게 시작한다. 기대를 안고 처음 경주를 가보는 사람들에게 감동은 고사하고 실망만 안겨주는 대표적 유물이 첨성대이다. 교과서에서 동양 최고의 천문대라고 배운 첨성대가 겨우 10m도 안 되는 초라한 규모라는 사실에 망연자실해질 따름이다. 저것도 천문대라고 해서 기어올라갔단 말인가? 거기에 올라가면 하늘이 가깝게 보이더란 말인가? 그럴 바에야 산 위에 올라가서 보거나 옆동네에 있는 반월성 언덕에라도 세울 일이지. 신라사람들의 생각이 너무도 가난하고 용렬스럽게만 생각된다. -유홍준 중에서- 그런..

04 2020년 10월

04

♡일상♡ 아파트 베란다에 낳은 비둘기 알, 어찌하오리까~

고향집 부모님이 요즘 고민이 깊으시다. 다름 아닌 비둘기 때문! 아파트임에도 베란다로 날아드는 비둘기. 계속 쫓았지만 아랑곳 않고 결국 알까지 낳았다는 것! 아침에 문을 열어보니 알을 꼭 품은 채로 외부 침입자를 경계하려는 듯 몸을 크게 부풀린다. 오후에 다시 문을 열어보니 아침과는 다른 비둘기가 보초서고 있다. 종족 보존을 위한 그 노력은 갸륵한데 녀석들이 흘리고 가는 오물과 깃털이 가정집에선 반갑지 않다. 특히 비둘기의 배설물은 철제를 부식시켜 안전에도 위협이 된다고 한다. 알에서 태어나는 비둘기는 태어난 곳이 자기 집인 줄 알고 계속 찾아온다는데 그렇다고 모질게 알을 처분할 수도 없고 알이 부화되길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줄 수도 없고 진퇴양난!!! 평화의 상징징이었던 비둘기가 애물단지로 전락한 것..

댓글 ♡일상♡ 2020. 10. 4.

02 2020년 10월

02

♣여행♣/♡맛집♡ 안면도 맛집 / 싱싱한 해산물로 끓여내는 <안면도 해물칼국수>

어느 날 문득, 서해바다가 보고 싶었다. 그래서 불쑥 떠난 안면도 나들이. 안면도는 우리나라에서 여섯 번째로 큰 섬이라고 한다. 안면도는 원래 섬이 아닌 '곶'이었는데, 운하를 만들면서 섬이 되었다는 사실을 최근에야 알게 되었다. 안면도의 대표 명소 꽃지해수욕장. 우리가 도착했을 때는 썰물 때라 갯벌이 펼쳐져 있었다. 갯벌 위로 어이부터 어른까지 조개잡이로 분주한 모습이었다. 일몰 명소로 유명한 꽃지해수욕장의 할미 할아비 바위. 해가 중천에 떠 있는 시간엔 그냥 덩그러니 바다 한가운데 떠 있는 바위일 뿐이었다. 바닷물이 많이 빠진 시간, 굳이 갯벌 체험을 하지 않더라도 맨발로 거닐며 바다내음과 바닷바람을 느끼고 갈매기들을 쫓으며 노는 것도 꽤 재미있었다는. 안면도 꽃지해수욕장 근처엔 안면도 수산시장이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