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 2020년 11월

26

♣여행♣/♡여행담♡ 영월 가볼만한곳 / 별 잘 보이는 백두대간 분위기 좋은 펜션 <장산콘도>

첫사랑의 러브레터에 이런 글귀가 있었다. "힘들 때면 밤하늘을 봐. 그럼 내가 널 위해 뿌려놓은 희망들이 반짝이고 있을 거야." 그 최면에서 아직 벗어나지 못한 걸까? 난 밤하늘의 별을 무척 좋아한다. 아니 너무 사랑한다. 그래서 별을 잘 볼 수 있는 곳이라고 하면 그곳이 어디든 마다하지 않고 달려가는데, 최근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별 명소'를 찾았으니 영월 백두대간 함백산 자락에 있는 장산콘도가 그곳이다. 만항재 드라이브 길의 구불구불한 굽이길을 수십 차례 돌고 나면 등장하는 장산콘도는 모르고 지날 때는 '이런 외진 곳에 이런 숙소가?' 하며 그 존재에 놀라게 된다. 주변에 장산콘도 외엔 아무것도 없기 때문인데, 그만큼 주변이 어두우니 밤이 되면 반짝이는 별을 제대로 볼 수 있다는 의미가 되기도 한다..

20 2020년 11월

20

♣여행♣/♡맛집♡ 선재길 걷고 오대산 맛집에서 곤드레나물밥에 막걸리 한 잔, 캬~

오대산의 수림 속에 천년의 명맥을 이어온 불교 사찰, 월정사와 상원사! 그 두 사찰을 이어주는 숲길이 있다. 오대천을 품은 그 길은 한 때 오대산 천년의 길, 혹은 그냥 옛길로도 불렸는데, 지금은 선재길로 불리고 있다. 1000년도 훨씬 전부터 상원사와 월정사를 오갔던 불자들이 발품으로 빚어 만든 길. 탐방 후 근처 오대산 먹거리단지에서 맛있는 식사를 하기로 하고 천년 옛길 선재길로 들어섰다. 월정사 앞 선재길 초입에서 만나는 이정표. 상원사까지 9km. 지금부터 걷게 될 선재길은 20리가 넘는 대장정임을 예고한다. 그런데.... 월정사 앞 단풍이 너무 예뻐서 선재길로 나아가는 발걸음이 멈춰버렸다. 11월 초라 단풍이 거의 다 졌을 거라고 생각했는데, 월정사 둘레의 단풍나무는 별종인 듯, 예쁘게 물든 붉..

18 2020년 11월

18

♣여행♣/♡여행담♡ 청송 주왕산 / 대전사 용추폭포 절구폭포 용연폭포

늦가을의 주왕산.... 단풍을 보기에는 다소 늦은 감이 있었으나 주왕산 입구 대전사를 지나 기암절벽을 바라보며 협곡을 통과하여 주왕산을 대표하는 3대 폭포를 보고 오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좋았다. 넉넉하게 왕복 3시간이면 충분했던 주왕산 트래킹. 그 흔적을 남겨놓는다. 대전사 바로 앞에 매표소가 있는데 주왕산 국립공원 입장료는 1인당 3,500원. 대전사 경내에 들어서자마자 보이는 풍경은 대전사 뒤 병풍처럼 둘러져 있는 주왕산 기암이다. 불과 몇 주 전까지만 해도 샛노란 은행잎으로 사람들의 시선을 끌었을 은행나무는 미련 없다는 듯 그 잎을 말끔히 털어버린 후였다. 때가 되면 비울 줄 아는 나무... 나도 저 나무처럼 살고 싶다. 주왕산 제1폭포인 용추폭포로 향하는 길, 시루봉이 반긴다. 얼핏, 아주 못생긴..

16 2020년 11월

16

♣여행♣/♡여행담♡ [청송여행] 주왕산 등산 후 마신 진짜 사과막걸리

가을 단풍 보러 떠난 경북 청송 주왕산. 가을 단풍을 보기에는 다소 늦은 감이 없지 않았지만 올 가을 단풍 여행을 청송 주왕산으로 잡은 이유는 6년 전이었던가? 주왕산을 내려오면서 만났던 막걸리를 잊을 수 없었기 때문이다. ㅈ 사과의 고장답게 사과가 둥둥 떠 있는 명실상부한 사과막걸리!! 조금 더 내려오다 만난 대추까지 듬뿍 담긴 먹음직스러운 막걸리에서는 정녕 눈을 뗄 수가 없었다. 그러다가 궁극의 사과막걸리를 접했으니, 사과 한박스를 통째로 갖다 부은 데다 대추, 더덕, 이름 모를 나물까지 들어가다 보니 막걸리에 꽃까지 피었다. 물론 이런 막걸리라고 해서 엄청나게 많은 사과맛이 난다거나 진한 꽃향기가 나는 건 아니었다. 하지만 보기 좋은 음식이 맛도 좋다고, 눈이 행복하니 입은 무조건 즐거울 수밖에 없..

14 2020년 11월

14

♣여행♣/♡맛집♡ 단양 구경시장 맛집 / 마늘 와송만두

단양 하면 생각나는 세 가지! 마늘, 구경시장, 패러글라이딩! 그런데 최근 단양을 방문하면서 단양 명물 하나를 추가하게 됐다. 바로 "마늘 와송 만두!" 단양의 하늘을 보고 있노라면 오색의 향연이 펼쳐진다. 하늘을 나는 패러글라이딩족들 때문! 부럽다. 양방산에서 출발한 패러글라이딩이 착륙하는 지점은 남한강 옆, 단양 구경시장 바로 옆이다. 단양을 대표하는 단양 구경시장은 단양의 특산물인 마늘 관련 음식들이 많기로 유명하다. 마늘닭강정, 마늘순대, 마늘과자, 마늘만두 등 손가락으로 꼽으면 열 손가락으로 모자랄 지경. 단양구경시장 들어가는 입구의 관광안내도 보관함마저도 특별했다. 그렇다고 이 안에 마늘이 들어있는 건 아니고. ㅎㅎ 관광안내도가 밖으로 노출되어 있지 않고 종류별로 분류되어 함 속에 깨끗하게 보..

02 2020년 11월

02

♣여행♣/♡카페♡ 홍성 속동전망대 바닷가에 이렇게 예쁜 카페가? <짙은갤러리>

태안을 여행하고 오면서 들린 홍성! 마침 일몰 때라 일몰을 찍기 좋은 명소가 있어 홍성 속동전망대로 향했다. 그런데 속동 전망대 바로 앞에 아주 근사한 카페가 있었으니 그 이름도 낭만적인 ! 카페 왼쪽으로 보이는 저 높은 봉우리가 속동전망대! ㅋ 속동전망대에 오르면 이렇게 배 모양의 조형물이 있는데, 밀물 때였다면 찰랑이는 바닷물 위로 조금 더 실감 나는 배 사진을 찍을 수 있었을 텐데 아쉬웠다. 게다가 하늘을 보아하니 일몰도 꽝일 듯!! 그래도 속동전망대와 속동 해변에 다녀갔다는 인증샷만큼은 풍성하고 찬란하게 남겼다. ㅎ 일몰 사진은 일찌감치 포기하고 속동전망대 옆 바닷가 바로 앞에 있는 카페 로 이동. 짙은 갤러리의 오픈 시각은 오전 10시, 문 닫는 시각은 저녁 7시. 정기 휴업이 아닌 정기 휴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