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독감속보

행복하기 2010. 3. 16. 10:02

27년 동안 어떤 사례도 발견되지 않았던 이 위험한 박테리아가 90마리 소 무리에서 발견되었습니다. 최초 진단 후 지금까지 7마리가 죽었습니다. 오염된 토양과 먼지와 섞인 먹이가 병원체의 근원으로 의심되고 있으며 포자는 탄저병이 급격히 퍼지는 동안 죽은 동물들이  현지 강에 버려졌던 백 년 전에 생겨났던 것입니다. 수십 년을 통해 살아난 포자들은 흡입과 만짐을 통한 숙주와의 접촉이나 감염된 동물 고기의 섭취를 통해 활기를 띠게 됩니다. 

탄저병은 가축 사육에서 확산되는 많은 전염병 중 하나로 동물과 사람에게 감염됩니다. 또 다른 종류의 바이러스로는 H1N1 돼지독감이 있는데 이는 전세계로 계속 퍼지고 있습니다. 최소 20개 국가의 구역질 나는 돼지와 칠면조, 다른 종들 외에도 사람에게 계속 심각하게 전염되고 사망자가 발생하여 태국의 사망자수는 201명, 홍콩 66명, 인도 1,270명입니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치명적인 것을 포함한 사례들이 너무 많아 계산할 수 없다고 경고합니다 돼지독감,
탄저병과 그 밖의 동물 관련의 질병으로 사랑하는 이를 잃은 전세계 사람들에게 애도를 표합니다. 탄저병을 대중에게 알리고 보호하기 위해 노력하는 스웨덴 보건 당국에게 감사드립니다. 인류가 이런 병원균이
없고 수많은 생명을 보호할 가장 효과적인 방법인 유기농 완전 채식으로 속히 전환하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