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림(基臨)작명원 / 철학원 :::

사주, 궁합, 작명, 택일, 풍수, 양택, 부적, 아들딸 구분해 낳기, 제왕절개.

壬乙상관에 대하여

댓글 86

천간물상론

2020. 4. 3.

 

 


壬乙상관에 대하여

 

"壬甲식신"은 통관과 소통이 좋고 큰 일을 하게 되나 "壬乙상관"은 결과가 작게 되니 이는 외화내빈(外華內貧)이 된다는 의미이다. 왕한 수일간에 목상관은 부초(浮草), 철새가 되니 외국과 인연이 되고 젊어서는 떠돌이 생활을 하게 되니 노년이 외롭다.

 

목상관이 강하면 대중의 힘을 모아서 기관성에게 저항하나 약한 상관은 기회주의적인 상관이니 강자에게는 약하고 약자에게는 군림하며 상관견관(傷官見官)은 강한 상관이 약한 정관을 극하는 경우를 의미하는 것이다. 壬乙丙/.

 

"壬乙상관"은 약한 상관이니 잔머리를 쓰는 상관짓을 잘 하고 기재성이 없으면 집중력도 떨어지고 조금만 꼬여도 바로 터지게 되니 목상관의 통근이 절실하다. 목식신보다는 세밀하고 정확한 장점은 있다. 반면에 목식신은 세밀한 면은 부족하나 꼬이고 터지는 일은 없게 된다.

 

실속없는 짓을 잘 하고 즉흥적, 외향적인 면이 많으며 열심히는 하는데 결과가 없다. 목 상관이 약하면 터져버리니 정확도가 떨어지며 얍삽하다. 목 상관은 조각배, 갈매기, 철새 등을 의미하니 떠돌이 신세가 되며 乙卯(52)라면 강한 상관이나 미세한 통로라는 느낌이 있다.

 

원래 목상관은 빠른 순환주기, 실용적이나 인공적인 수일간은 실제적인 나무를 키우는 물이 아니기 때문에 "癸乙식신"보다는 내실이 떨어진다. 수일간의 입장은 출력이 약한 목상관이 불만족스럽고 또한 출력이 엉키게 되니 원래의 의도와는 상반된 언행을 한다.

 

목상관의 통근력이 좋으면 무리가 없으나 약하면 기회주의자가 되는 것이다. 기재성이 있어야 꽃을 피우고 결과가 있게 되며 발전도 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출력은 木火상관이 좋고 실용성은 金水상관이 좋다.

 

수일간 입장에서는 甲午년에는 출력이 좋았으나 乙未년에는 출력이 떨어지게 되니 불만족스럽고 늦어지거나 꼬이는 일이 생기게 되니 참을 인()3 개가 필요할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밀어붙이게 되면 목상관이 터지게 되니 일도 줄이고 조심해서 진행을 해야 할 것이며 기비겁이 왕한 명()은 애로사항이 많게 되고 꼬이고 터지는 운이 된다.

 

일반적으로 水木상관은 진취적, 총명, 지혜로우나 "壬乙상관"은 예외인 것이다. 불만족스러운 수일간이 집중력, 끈기가 떨어지나 수일간이 약하고 목식신이 통근하면 큰 문제는 없게 된다.







'천간물상론' 카테고리의 다른 글

丙辛정재에 대하여  (92) 2020.04.08
乙戊정재에 대해서  (82) 2020.04.07
甲己정재에 대해서  (84) 2020.04.06
癸甲상관에 대하여  (86) 2020.04.04
壬乙상관에 대하여  (86) 2020.04.03
辛壬상관에 대하여  (92) 2020.04.02
庚癸상관에 대하여  (76) 2020.04.01
己庚상관에 대하여  (90) 2020.03.31
戊辛상관에 대하여  (82) 2020.03.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