庚戊편인

댓글 25

천간물상론

2020. 7. 4.

■ 庚戊편인

 

힘이 동등하다면 "辛戊정인"은 확실한 매금(埋金)의 흉한 역작용이 있게 되고 "庚戊편인"은 본능적으로 출력되는 기식상이 방해를 받게 되며 또한, 토편인인 산이 깊을수록 빛이 들어오지 못하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기일간들은 기인성이 왕해 짐을 원하지 않으며 특히, 수상관을 戊癸합거하기 때문에 토편인을 좋아하지 않는다.

 

10 천간 중에서 출력하려는 의지가 가장 왕성한 금일간은 활동력이 약해지는 토편인을 싫어하는 것이다. 따라서 이러한 토편인의 흉한 역기능을 제화시키는 목편재가 있으면 현실감이 생기게 되고 또한, 활동력이 살아나게 되니 비현실적인 토편인을 목편재로 제화시킴이 가장 길하게 될 것이다. 庚戊甲.

 

"辛戊정인"토정인의 영향력이나 그늘에서 벗어날 수 없고 금일간은 토편인을 끌고 가는데 실용적이 되려면 반드시 기재성이 있어야 "금생수(金生水)"의 순작용을 해서 기식상의 활동이 살아나게 된다. 편성인 편인이 무었을 하고자 하면 집중력을 총동원해서 파고드는 성향이 강해지게 되나 아니라면 끝없는 의심을 하게 된다.

 

식신과 달리 상관(傷官)은 반발하고 부정하나 분석, 모방, 응용력은 기발하게 되니 "상관과 편인이 육합"이 되면 기발한 벤쳐(Venture) 아니면 사기꾼이 되니 운의 길흉을 판별함에 있어서 힘의 강약을 세밀하게 판단해야 하는 것이다.

 

기재성으로 제화가 안 되면 토편인이 빛작용을 하는 기관성의 접근을 막아 관성이 약해지게 되니 직장, 명예, 직책 등의 혜택을 기대하면 안 되나 열인 경우에는 관련이 없고 만약 명()에서 기관성이 열과 빛의 중간에 있다면 대운을 포함한 세운에서 길과 흉을 읽어내야 할 것이다. 화정관이 열이 되면 길하고 빛이면 흉하나 戊癸육합을 하는 수상관운이나 소토하는 목편재운이 오게 되면 화정관이 살아나는 운이 된다. "庚丁/"의 명()에서 토편인 대운이 오게 되면 빛의 화관성이 약해지는 것이다.

 

"목극토(木剋土)"의 직접적인 작용력이 약한 지지의 寅卯목 재성으로 천간의 토편인을 제화하는 경우에 토편인은 웅장한 산이라기 보다도 산 그림자나 구름 정도가 되나 그래도 직접적인 관성의 혜택을 보기는 어려운 상황인 것이다.

 

"庚戊丁/寅子" 의 명()에서 "戊子자화간합"으로 토편인이 어느 정도 제화되면 지지의 상관생재의 작용은 하게 되나 역시, 화정관의 혜택을 보기는 어려우며 토편인이 2 개가 되면 더욱 힘들게 된다. 丙丁화 관성운이 오게 되면 년월간의 토편인은 구설 후에, 어느 정도 시간이 지나야 기관성의 혜택을 볼 수 있게 되고 시간의 토편인은 관성의 혜택을 바로 볼 수 있는 차이점이 있다.

 

"庚戊편인"기인성이 왕하고 기재성과 기관성이 약하다면 순작용을 하는 편인의 순도가 떨어지게 되니 이는 개발가치가 떨어진 금일간이 되는 것이다. 화편관은 주로 빛의 작용을 하니 토편인이 있으면 활용하기가 힘들며 소토하는 목편재와 열인 , 화정관이 있어야 비로소 길한 순작용을 하게 된다. 비현실적인 토편인은 의심이 많으니 이는 기식상을 극하여 출력이 늦어 실용적인 활용이 어렵다는 의미인 것이다.

 

丙丁화 관성을 토편인이 가리게 되니 직장, 명예 등은 흉하거나 인연이 없게 된다. 매금은 없으나 壬癸수 식상을 활용할 때는 도식의 흉한 역작용이 생기게 되며 활동력, 출력이 안 되어 현실적인 면이 떨어지게 되니 반드시 기재성이 있어야 할 것이다. "庚甲편재"는 상당히 현실적이니 이는 토편인이 명()에 있거나 운에서 오더라도 소토되어 현실화 된다는 의미이다.

 

목편재가 없으면 의심 등으로 토편인의 부정적인 면이 나타나게 되는데 금일간에게는 토나 , 토가 편인의 성분이 강력하다. "辛戊정인"토정인의 그늘에 갇혀 금일간이 꼼짝 못하게 되며 "庚戊편인"은 매금이 없어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는 있으나 반드시 목편재가 있어야 길하게 되니 토편인 대운이 와도 명()목편재가 있어야 길한 운이 되는 것이다.

 

대신 활용하는 지지의 목편재는 천간의 목편재보다 그 통제력이 현저하게 떨어지게 되며 토편인의 생을 받는 금일간은 가치가 있는 광맥이기는 하나 목편재가 없으면 활동성이나 실용성이 없게 된다. "戊庚戊"의 명()에서 토편인의 흉한 역작용이 아주 심하게 나타나게 되는데 화편관도 무력하니 세상을 등지고 살아야 할 정도로 무력한 사주인 것이다.

'천간물상론' 카테고리의 다른 글

癸辛편인  (28) 2020.07.07
壬庚편인  (34) 2020.07.06
辛己편인  (36) 2020.07.05
庚戊편인  (25) 2020.07.04
己丁편인  (25) 2020.07.03
戊丙편인  (32) 2020.07.02
丁乙편인  (33) 2020.07.01
丙甲편인에 대하여  (30) 2020.06.30
乙癸편인  (33) 2020.06.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