庚금일간의 통변

댓글 33

운세론

2020. 7. 27.

■ 庚금일간의 통변

 

금일간에서는 개혁, 희생, 개척자, 결단력, 카리스마, (), (), ()에서 유()를 창조, 살기(殺氣), 독재자, 무기, , 원석 등의 이미지를 유추해 볼 수 있다. 금은 기관성과 기식상이 절실하며 기는 열과 빛, 그리고 에너지의 작용으로 구분해 볼 수 있는데 이 중에서 열작용을 하는 기관성이 가장 필요하고 있다면 금일간을 제련하는 용광로가 되며 기식상은 제련된 금을 담금질하고 세공할 수 있는 용도가 되는 것이다.

 

금일간은 열작용을 하는 화정관으로 하여금 원석인 자신을 녹이게 하여 귀중품인 금으로 만들어 짐이 제 1의 본분이 된다. 외형은 냉정하나 내면에는 따뜻한 정()과 의리가 있는 사람이며 결단력도 빠르고 과감하여 일단 시작한 일은 신속하게 추진하고 대인관계에서도 끊고 맺음이 분명해서 사람들이 좋아한다. “庚丁甲壬이 좋은 조합이 될 것이다.

 

또한 의협심이 강하고 불의를 참지 못하며 자신의 속 마음을 내 보이지 않는 완벽주의자이다. 그러나 독선적인 기질이 강해 타인과의 갈등의 소지가 많고 초년의 고생이 많으며 이로 인해 인격이 달라지게 되는 것이다. ()금이 2 개 이상 있으면 매사에 충돌이 발생하게 되고 융통성이 없어 남의 꼬임에 잘 넘어가게 되니 조심을 해야 할 일이며 여명(女命)은 이성과의 충돌이 잦다.

 

이러한 특징이 있는 금일간이 각기 다른 10 천간을 만나는 경우를 살펴보기로 하자!!

 

1. 도끼, 기계톱 등의 이미지가 있는 금일간이 목편재를 만나게 되면 甲庚을 하게 되니 이는 일거리가 생겨서 좋고 가구, 땔감 등을 만들게 됨을 통변할 수 있는 것이다. 불도저, 카리스마, 리더쉽, 정복력, 현실참여적, 이재(理財), 의욕적, 위풍당당(威風堂堂), 개혁적인 기질 등이 강하나 반드시 열 작용을 하는 화정관이 있어야 본인의 임무를 수행 할 수 있으며 목편재가 없다면 쓸데없는 고철(古鐵)에 불과하게 된다.

 

2. 금일간이 목정재를 만나게 되면 乙庚육합을 하여 화기오행인 기비견을 생산하니 금일간은 목정재의 희생을 요구하고 금일간의 입장은 강함이 약해져 본연의 임무를 잊어버리게 된다. 금일간은 달이고 목정재는 바람의 형상이니 이는 풍월지합(風月之合)이 되고 달리는 탱크 앞에 꽃을 든 소녀혹은 꽃을 들고 어린 소녀를 사랑한 장군의 문장에서 느낄 수 있는 것처럼 낭만적이고 순정파이며 외유내강(外剛內柔)의 분위기가 느껴진다.

 

3. 금일간이 화편관을 만나게 되는 경우를 설명하면 일반적으로 화편관은 빛의 작용을 하니 깔끔하기는 하나 금일간을 제련하지 못하니 실속이 없게 된다. 화편관이 丙辛()육합으로 양인합살(陽刃合殺)을 하는 경우만 순작용을 하게 되니 이러한 경우에는 권력이나 권위를 지향하게 된다.

 

4. 금일간이 열 작용을 하는 화정관을 만나게 되면 화정관은 용광로(鎔鑛爐)가 되고 금일간을 제련하니 화련진금(火鍊眞金)이 된다. 통근처가 있는 금일간에 화정관이 있으면 인품이 당당, 고상, 능력발휘, 반듯한 사람이고 많은 사람들에게 인정을 받고 인기가 있는 사람이 된다. 여기에 목편재까지 있게 되면 금상첨화 (錦上添花)이고 실속이 있는 사람이니 부()와 귀()를 함께 할 수 있는 명()이 된다.

 

()화정관이 왕()하다면 강한 불에 끓기만 하기 때문에 작품이 나오지 않을 수 있고 화편관도 이러한 경우에는 빛이 아니고 전기, 고압, 에너지(Energy) 등으로 보니 상황에 따라 통변의 묘를 기해야 할 것이다. 약한 금일간에게 화편관이 왕하면 약한 전선이 터지게 되니 이러한 경우에는 고혈압, 중풍, 뇌출혈 등의 질병이 생기게 됨을 통변해야 할 것이다.

 

5. 금일간이 토편인을 만나게 되면 토정인보다는 비교적 순작용을 하게 되고 풍부한 자원, 광맥, 보급로 등을 갖춘 것으로 본다. 기인성이 아주 왕한 경우를 제외하면 특별히 흉할 이유가 없으며 통근처가 없는 금일간이 토다매금(土多埋金) 되면 아직은 개발되지 않은 광산이고 자원은 풍부하나 쓸모와 실속이 없게 됨을 통변해야 할 것이다.

 

6. 금일간이 토정인을 만나게 되면 토정인은 금일간에게 필요한 목편재를 甲己육합하니 정인이라 남이 보기에는 젊잖고 실력있게 보이기는 하나 현실적이 아니며 실속이 없게 된다. 논밭에서 노다지를 캐려고 하여 일확천금(一攫千金)을 노리는 형상이 되니 이는 아는 것을 오용하는 쓸모없는 토정인이 되는 것이며 기인성이 왕()하게 되면 쓸모없는 논밭의 돌이 되고 이는 재야(在野)선비의 형상을 유추해 볼 수 있다. 통근력이 강한 기재성이 있거나 운에서 오게 되면 길한 순작용을 기대해 볼 수 있다.

 

7. 금일간이 금비견을 만나게 되면 이는 소위 쌍칼의 혈투가 되니 한 번 이상의 심각한 사고를 치게 되고 결과적으로 금전이 아니면 몸이 상하게 된다. 이러한 庚庚비견甲乙목 재성을 놓고 쟁합이나 투합(妬合)을 하게 되니 의리가 없고 상처투성이며 양금쌍살(兩金相殺)이라 항상 라이벌이 있으며 인생의 굴곡이 많고 연이은 사건사고에 시달리게 된다. 이를 제화하는 기관성이 있어야 흉한 역작용을 막을 수 있게 되며 시주(時柱)금비견이 있으면 흉한 역작용이 심하게 되고 몸에 칼을 댈 일이 생길 수도 있으니 각별한 조심을 하면서 살아가야 할 것이다.

 

8. 금일간이 금겁재를 만나게 되면 일반적으로 흉하게 되나 화편관이 있는 경우만 丙辛육합으로 양인합살(合殺)이 되어 의리가 있게 되고 금일간이 특수무기로 바뀌어 좋은 순작용을 하게 된다. 그러나 반드시 기관성이 있어야 의리가 있게 되고 길하게 되는 것임을 알아야 하고 금일주의 쟁재(爭財)가 다른 오행의 쟁재보다 가장 강력한 역작용을 한다.

 

9. 금일간이 수식신을 만나게 되면 담금질하고 마무리, 세공(細工)하여 금일간을 고품질로 만들며 전형적인 金水식신격이라 똑똑하며 재주, 아이디어 등이 좋다. 금일간, 지장간에 목편재가 있는 월이고 丙丁화 관성이 있으면 아주 길한 조합이 되며 화편관이 없는 경우에는 그 좋은 머리를 사적이고 엉뚱한 방향으로 사용하게 되며 대기만성(大器晩成)이 되고 아이들은 성장, 발육이 늦게 됨을 통변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아주 좋은 명()이 된다.

 

10. 금일간이 수상관을 만나게 되면 수상관은 丁癸으로 필요한 화정관인 불을 끄거나 금일간 자신인 도끼나 칼 등을 녹슬게 하니 부끄럽고 치사한 일만 생기게 되며 과신해서 게을러지고 호사다마(好事多魔)가 된다. 지지의 수상관도 마찬가지로 흉한 역작용을 하며 특히 겨울, 亥子丑월에 수상관이 나오게 되면 아주 흉하게 작용하니 금일간은 수상관을 아주 싫어하는 것이다.

 

'운세론' 카테고리의 다른 글

甲午년 세운통변 - 1  (28) 2020.07.31
癸수일간의 통변  (31) 2020.07.30
壬수일간의 통변  (35) 2020.07.29
辛금일간의 통변  (38) 2020.07.28
庚금일간의 통변  (33) 2020.07.27
己토일간의 통변  (35) 2020.07.26
戊토일간의 통변  (21) 2020.07.25
丁화일간의 통변  (26) 2020.07.24
丙화일간의 통변  (36) 2020.0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