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생지(長生支)

댓글 34

12 운성론

2020. 9. 21.

장생지(長生支)

 

생지(生支)에 통근하게 되면 해당 천간의 새로운 탄생을 알리고 이는 발전적이고 희망적인 생각을 하는 시기가 되니 계획하고 준비하며 미래 지향적인 사람이 된다. 그러나 양간(陽干)과 음간(陰干)의 생지에 대한 의미는 각기 다르게 되니 구분하여 활용해야 할 것이며 참고로 양간의 생지는 음간의 사지(死支)가 되고 음간의 생지는 양간의 사지가 된다.

 

양간의 생지는 인성(印星)적인 의미가 강하고 丙寅(03)일주의 "寅申()"처럼 형()과 충()을 두려워하지 않으나 음간의 생지(生支)는 식신, 문창성(文昌星)에 해당되니 예를 들어 癸卯(40)일주는 생지이기는 하나 신약하기 때문에 "卯酉"이 되면 많이 흔들리게 되니 형과 충을 싫어하고 합()을 선호하는 것이다.

 

생지(生支)에 통근한 음간은 정신력, 감수성, 창작 예술성 등이 뛰어나서 정신적인 분야에서는 성공을 거두게 되나 대외적이고 물질적인 측면에서는 성공하기 어려운 측면이 있다. 그러나 다른 지지의 록지나 왕지(旺支)에 통근할 수 있으면 금전운도 아주 좋게 된다.

 

양간과 음간은 배대(配帶)되니 즉, 양간의 생지는 음간의 사지(死支)가 되고 음간의 생지(生支)는 양간의 사지가 되니 이는 양생즉음사(陽生卽陰死)이고 음생즉양사(陰生卽陽死)라고 표현할 수 있다. 이러한 생지에 충()이 오게 되면 무조건 변동을 하게 되는데 주로 주거지, 사업장 등의 이사수가 있게 되는 것이다.

 

()에 생지의 충이 있으면 발전이 빠르니 조발(早發)하고 조숙(早熟)한다. 음간의 생지의 충은 역시 정신적으로 발복하고 민첩하며 진취력이 있으나 단점은 결단력이 약하다는 것이며 음간은 생지(生支) 하나만 있어도 신약하더라도 정신적인 분야에서 뛰어난 사회활동을 하게 된다.

 

황희 정승의 사주인 "///丁癸乙癸/巳卯卯卯"의 명()에서 금정인운은 보통운이 되나 신약한 상태에서 충하는 금편인운에는 문제가 발생하게 된다.

 

생지(生支)4 지지 중에 어디에 있더라도 좋은데 통변의 내용이 조금 씩 다르니 년지(年支)에 있다면 조상님의 음덕이나 부모의 덕이 있게 되고 집 안, 가문 등이 좋으며 조발(早發)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월지(月支)에 생지가 있다면 활발한 청년시절을 보내고 일지가 생지인 일주들은 배우자의 복이 있고 배우자의 의견을 잘 듣고 따르나 만약에 공망(空亡)이 있다면 효과는 반감될 것이다.

 

"○○/寅申"의 명()에서 토일간의 생지(生支)목의 寅申은 산이 흔들릴 정도로 큰 변화가 있게 되나 "寅申"에서 목의 지장간이 "戊丙甲"이라 발전적인 변화가 있게 된다. 일지에 생지가 있으면 배우자의 의견을 존중하나 예외적으로 곤명(坤命)戊寅(15)일주는 배우자운이 약함이 일반적이다. 음간은 록지가 있더라도 생지의 활용을 더욱 잘 하며 식신은 일간이 록지(祿支)가 있어야 더욱 빛나고 활용을 잘 할 수 있는 것이다.

 

목이 생지(生支)라 함은 "寅午戌삼합"으로 기를 지향하니 이는 봄에서 여름을 지향하게 되고 미래를 위한 확산과 분열을 시작하는 의미가 있게 되며 화가 생지(生支)가 되면 "巳酉丑삼합"을 지향하니 기를 염두에 두고 열매, 결실을 수확하려는 생각이 있게 됨을 통변할 수 있다.

 

금이 생지(生支)가 된다면 "申子辰삼합"으로 기를 지향하니 겨울을 준비하고 분리, 수확, 재구성 등의 의미가 있게 되며 그리고 수의 생지(生支)가 있다면 "亥卯未삼합"으로 기 즉, 봄을 지향하니 기를 마감하는 정신적인 잉태를 하는 기운이 있게 되는 것이다

 

12 운성론에서 상기의 작용을 하는 생지(長生支)의 활용법을 살펴보면

 

육십갑자(六十甲子) 중에 생지(長生支)丙寅(03), 丁酉(34), 戊寅(15), 己酉(46), 壬申(09) 그리고 癸卯(40)6 개의 간지가 있으며 장지(長支)는 음간, 생지(生支)는 양간에 적용한다. 이러한 장생지는 탄생과 성장의 기운을 의미하고 산고(産苦)는 있으나 차츰 좋아지는 형상을 통변한다.

 

생지는 창의, 의욕, 진취, 개척정신이 강하며 발복(發福)의 거점이 되고 양간은 기운(氣運)과 실질적인 세력을 겸할 수 있고 음간은 기운 만을 즉, 정신적인 활동이 강하게 되는 것이다.

 

생지에 해당되는 육친은 건강하고 활동적이며 귀인의 도움이 따르게 되니 곤명(坤命)의 관성이 생지가 되면 활달한 사회적 활동을 하고 또한 남편도 그러한 사람이며 외조가 좋다. 식상이 생지(生支)가 되면 건강, 재물의 복록(福祿)이 많은 일간이고 창작과 예술의 능력이 뛰어나며 인성(印星)이 생지가 되면 학문적인 조예와 재주가 많은 일간이 된다.

 

음간은 비겁이나 인성의 생조없이 생지, 하나만 있어도 정신적으로, 학문적으로 성공한 인물들이 많으나 금전적인 면은 약한 것이 보통이며 살아가면서 인덕(人德)과 귀인(貴人)의 덕이 많음을 볼 수 있다.

 

'12 운성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왕지(帝旺支)  (34) 2020.10.07
록지(建祿支)  (38) 2020.10.06
대지(冠帶支)  (36) 2020.09.23
욕지(浴支)  (31) 2020.09.22
장생지(長生支)  (34) 2020.09.21
12 운성론의 이해와 활용  (31) 2020.09.20
장생지(長生支)  (37) 2020.06.08
■ 12 운성론의 활용법에 대하여   (191) 2018.10.23
양지(養支)를 활용한 12 운성 해석법  (90) 2015.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