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 2020년 07월

11

운세론 상관(傷官)의 역할과 용어의 이해

■ 상관(傷官)의 역할과 용어의 이해 “악동” 혹은 “오빠들이 피해 다니는 막내 여동생”의 이미지가 있는 상관은 십신 중에 그 작용력이 가장 활발하고 통변의 변이 가장 넓게 된다. 대표적으로 상관은 상관견관(傷官見官)으로 정관을 정면으로 극상(剋傷)하고 상관제살(傷官制煞), 상관가살(傷官加殺), 상관합살(傷官合殺)로 칠살을 극제한다. 음간과 양간을 구분한 상관의 작용력은 음간은 양간보다 상관, 상관과 칠살의 육합을 잘 활용하며 양간은 식신을 잘 활용하는 특징이 있으며 상관은 도기(盜氣)에 가까운 설기를 하고 식신은 평범한 설기를 하는 차이가 있다. 식상제살(食傷制煞)할 때는 즉, 칠살을 극할 때는 재성이 없어야 제살의 효과가 있게 되고 상관견관(傷官見官)으로 정관을 극하는 경우에는 인성이나 재성이 있어야..

댓글 운세론 2020. 7. 11.

10 2020년 07월

10

운세론 상관(傷官)운에 일어나는 사건사고

■ 상관(傷官)운에 일어나는 사건사고 상관운에는 관성을 극상(剋傷)하고 상관견관의 역작용으로 정관을 파극(正官破剋)하니 정형화된 일상을 벗어나 궤도이탈을 하게 되는 운이다. 학생에게 상관운은 반항, 탈선, 거부, 개혁하려는 의지 등을 의미하니 학교가기 싫어하고 선생님하고 싸우는 학생이 되며 직장인은 관행을 거부하고 틀에 박힌 분위기가 싫어 이를 개혁하려는 의지가 생기게 되며 결과적으로 상사의 눈 밖에 나게 된다. 또한 개인적인 사업을 하기 위하여 직장을 그만 두는 경우가 많다. 여자는 남편을 거부하고 외도를 하게 되니 빗나간 도덕성으로 인하여 관재구설이 발생하는 운이기도 하다. 또한 상관은 칠살을 제살(制煞)하니 전환국면, 위기를 극복하는 형상이 되며 이는 개혁의지, 시민운동, NGO, 운동권 등에서 활..

댓글 운세론 2020. 7. 10.

09 2020년 07월

09

운세론 육신(六神)과 식신(食神)운의 통변

■ 육신(六神)과 식신(食神)운의 통변 원국이든 운에서 오든 식상혼잡(食傷混雜)이 되면 생각이 번잡해지고 도덕성 상실, 바가지, 유흥, 쇼핑 등이 절제가 안 되는 일이 생기게 되며 욕구불만이 많아지고 곤명은 남편에 대한 불평불만도 많아지게 된다. 명(命)의 식신제살(食神制煞)에 재성운이 오게 되면 제살(制煞)의 순작용이 멈추고 바로 살로 흉한 역작용이 되는 것을 알아야 할 것이며 본 장에서는 命에 왕한 10 육신의 경우에 식신운이 오게 되는 경우의 통변에 대하여 살펴보기로 한다. 1. 명(命)에 비겁(比肩)이 왕한데 식신운이 오게 되면 주변 사람의 일을 해 주게 되거나 주변 사람을 이용해 조직적인 일, 공동적인 일을 도모하게 되며그 동안 연구, 개발, 공부한 것 등을 실현하고 활용하는 운이 된다. 여자는..

댓글 운세론 2020. 7. 9.

08 2020년 07월

08

운세론 식신(食神)의 작용력과 육친

■ 식신(食神)의 작용력과 육친 사주학을 궁구하는데 있어서 식신 하나만 정의하고 그 작용력을 살피는 것도 쉽지만은 않다. 일단은 천간의 식신과 지지의 식신, 木기, 火기, 土기, 金기 그리고 水기의 오행 별 식신, 식신의 궁위 별 의미, 그리고 각 육신에 따른 식신의 작용력을 살펴야 하는데 모든 식신의 차이점과 그 작용력 그리고 사주에서의 운을 설명하는 데는 시간과 지면의 한계가 있어 모든 것을 설명하기도 어렵고 또한 배우기도 어렵다는 의미이다. 이러한 이유로 식신의 전체적인 그림을 보기는 어려우나 오늘은 식신의 각 육신에 따른 작용력을 살펴보고 앞으로 지면이 허락되는 대로 식신의 또 다른 작용력에 대하여 공부하기로 하며 역우님들의 끝없는 노력을 기대해 본다. 먼저 식신은 “재성을 생한다”는 것이며 생을..

댓글 운세론 2020. 7. 8.

07 2020년 07월

07

천간물상론 癸辛편인

■ 癸辛편인 癸수와 辛금은 서로 무정하여 "금생수(金生水)"의 순작용은 어려우나 힘의 균형이 한 쪽으로 치우치지는 않는다. 즉 서로가 간섭하지는 않으나 "癸庚정인"보다는 났다. 辛금편인이 생해주는 癸수일간은 정신적인 안정은 있으나 너무 깔끔하고 결벽증이 있음이 역작용이 되며 辛금편인은 癸수일간을 도와주지 않는 것이 도와주는 것이다. 癸辛丙甲. 일반적으로 대인관계에 문제가 있는 辛금편인이 되며 癸수일간도 辛금편인도 날카롭고 차가운데 이를 완화시켜 주는 것이 火기재성이다. 火기재성이 있으면 癸수일간도 辛금편인도 부드러워지고 활동성을 갖게 되니 火기재성이 辛금편인의 무모한 면을 완화시키게 되며 火기재성이 없다면 상당히 예민하며 깨끗한 척, 영리한 척, 고고한 척을 하여 주위로부터 왕따를 당한다. 辛금은 남이 ..

06 2020년 07월

06

천간물상론 壬庚편인

■ 壬庚편인 "癸庚정인"은 편인같은 정인이고 반대로 "壬庚편인"은 정인같은 편인이며 생(生)과 설(洩)이 작용력이 시원하고 호응이 잘 맞으니 壬수일간은 끝없이 지원을 해주는 庚금편인의 정신이나 수량을 능히 감당할 수 있다. 木기식상이 있으면 "금극목(金剋木)"이 아니라 "금생수(金生水), 수생목(水生木)"의 순작용을 해서 金기인성을 木기식상 쪽으로 시원하게 뽑아올 수 있으니 이는 편인도식이 아니라 투식이 된다는 의미인 것이다. 壬수일간은 도식을 막으니 가장 좋은 庚금편인이 되며 이는 총명하고 함부로 행동하지 않고 庚금편인이 길한 순작용을 하게 되니 인덕이 있는 壬수일간이 되며 이와는 반대로 "辛壬상관"은 인덕이 없는 일간이 된다. 庚금편인의 입장은 壬수일간에 의해서 빛나고 능력을 발휘할 수 있으니 서로가..

05 2020년 07월

05

천간물상론 辛己편인

■ 辛己편인 戊토정인보다는 덜하나 그래도 매금(埋金)이 걱정되는 상황이다. 己토편인은 丙화정관을 가리고 辛금일간이 필요한 壬수상관을 탁임(濁壬)하는 역작용을 하게 되니 역시 木기재성으로 소토(掃土)해야 丙화정관이 빛나게 되고 水기식상을 잘 흐르게 해야 길하게 되는 것이다. 辛금일간은 직접 木기재성을 다룸이 아니고 水기식상을 보호하는 용도로 사용하며 己토편인에게 항상 木기재성이 필요하다. 그러나 습토인 己토편인이 辛금일간이 가장 꺼리는 열작용의 火기관성을 도기(盜氣)한다면 辛금일간에게 길한 순작용을 한다. 생설(生洩)이 안되니 직접적인 관계보다 水기식상과 火기관성의 관계에서 길과 흉의 작용력을 살펴야 한다. 壬수상관을 만나면 辛금일간이 壬수상관을 생해줌이 아니고 壬수자식이 辛금모친을 빛내주는 형상이나 己토..

04 2020년 07월

04

천간물상론 庚戊편인

■ 庚戊편인 힘이 동등하다면 "辛戊정인"은 확실한 매금(埋金)의 흉한 역작용이 있게 되고 "庚戊편인"은 본능적으로 출력되는 水기식상이 방해를 받게 되며 또한, 戊토편인인 산이 깊을수록 빛이 들어오지 못하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金기일간들은 土기인성이 왕해 짐을 원하지 않으며 특히, 癸수상관을 “戊癸합거”하기 때문에 戊토편인을 좋아하지 않는다. 10 천간 중에서 출력하려는 의지가 가장 왕성한 庚금일간은 활동력이 약해지는 戊토편인을 싫어하는 것이다. 따라서 이러한 戊토편인의 흉한 역기능을 제화시키는 甲목편재가 있으면 현실감이 생기게 되고 또한, 활동력이 살아나게 되니 비현실적인 戊토편인을 甲목편재로 제화시킴이 가장 길하게 될 것이다. 庚戊甲. "辛戊정인"은 戊토정인의 영향력이나 그늘에서 벗어날 수 없고 庚금일간..

03 2020년 07월

03

천간물상론 己丁편인

■ 己丁편인 己토일간이 丁화편인을 만나게 되면 특용작물을 키우는 온실이 되어 특수한 용도로 변하게 된다. 丁화편인은 기술적인 특성이 있고 己토일간은 기르고 양육을 하는 특성이 있으니 이는 특별한 재주, 아이디어 등을 갖고 특수한 작물을 키워 정신적, 전문적인 장인, 명인이 된다는 의미이다. 그러나 壬수정재를 만나서 “丁壬음란지합 (淫亂之合)”이 되면 엉뚱하게 나가서 실패하게 되며 이는 좋은 집, 환경에서 불법적으로 양귀비를 재배하는 형상이 되는 것이다. 열작용을 하는 丁화편인은 己토일간에게 피해를 입히게 되니 水기재성으로 열을 통제해야 丁화편인을 활용할 수 있게 되며 壬수정재와는 "丁壬육합"이 되니 오직 癸수편재가 있어야 길하게 되는 것이다. 불법적인 도박사처럼 경험, 실력, 기술 등은 있는데 水기재성이..

02 2020년 07월

02

천간물상론 戊丙편인

■ 戊丙편인 丙화편인에 의해서 戊토일간의 가치가 들어나게 되나 공적, 자연적, 전체적인 특징이 있는 丙화가 戊토를 만나게 되면 戊토의 높이만큼 큰 그늘이 생기게 되고 이는 戊토와 丙화가 사적으로 변질됨을 의미하며 한 쪽이 밝거나 좋으면 반대 편은 어둡거나 흉하게 되니 戊토일간을 원망하는 사람이 항상 따라 다니게 되는 것이다. 치우친 생각을 갖게 되는 戊토일간에게는 늘 구설잡음이 따라 다니게 되니 음지에서 원망, 비방하는 사람이 생긴다는 의미인 것이다. 巳午未월에는 丙화편인이 밝아지게 되니 상대적으로 불만세력도 강해지게 되며 이는 丙화편인의 잘못은 아니나 丙화까지 욕을 먹는 일이 생기게 되지만 戊토일간을 실용적으로 변화시키는 장점도 있다. 전문가적인 성향이 강하나 치우치고 모나고 부분적이니 변질된 丙화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