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 2020년 10월

06

12 운성론 록지(建祿支)

■ 록지(建祿支) 육십갑자(六十甲子) 중에 일지가 록지인 일록(日祿)은 甲寅(51), 乙卯(52), 庚申(57), 辛酉(58)의 4 개의 간지가 있고 양간은 생지, 음간은 왕지에 통근함을 알 수 있다. 특별히 월지(月支)가 록지인 건록은 만사형통록(萬事亨通祿), 복록(福祿)이라고도 하며 각 궁위 별로 년록(年祿), 건록(建祿), 일록(坐祿), 귀록(歸祿)으로 구분하고 그 통변의 내용을 달리한다. 풋내기가 연상되는 대지(帶支)를 지나온 록지에서는 모든 것이 완성되고 안전하게 자립하고 독립하는 시기이며 제대로 된 책임과 자리를 차지하게 되니 사회적으로는 임관(任官)하는 전통적인 의미가 있게 되고 명(命)에서 건록이 되면 편법을 모르고 명분, 원리원칙, 책임감, 수행능력 등을 중요하게 여기는 정관성이 있게 된..

댓글 12 운성론 2020. 10.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