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여행

아미고 Amigo 2020. 6. 13. 11:22

 

화진포를 끝으로 차를 돌려 남서쪽으로 가면서 송지호와 화암사를 들러 간다.

 

송지호 관망타워

 

 

이 지방에는 이런 맥락의 똑 같은 전설들이 호수마다 있는데, 창의력을 많이 아꼈던 모양이다.

 

 

 

 

 

 

 

죽도

강원도의 동해안 일대에는 "죽도"가 꽤 많다.

송지호 해변과 마주하고 있는 이 섬도 죽도인데, 고구려의 광개토대왕릉과 관련된 자료가 나왔다는 설이 있다.

 

 

 

 

 

 

송지호(松池湖)

 

강원도 고성군 죽왕면 오호리·인정리·오봉리에 걸쳐 있는 둘레 약 6㎞의 석호〔潟湖: 바다 일부가 외해(外海)와 분리되어 생긴 호소〕이다. 송지호는 작은 만(灣)의 입구에 모래가 많이 쌓여 사주(砂洲)나 사취(砂嘴)가 발달하면서 바다로부터 분리되었다고 한다.

 

동해안에는 송지호를 비롯하여 소동정(小洞庭), 삼일포(三日浦), 강동포(江洞浦), 화진포(花津浦), 영랑호(永郞湖), 청초호(靑草湖), 향호(香湖), 경포(鏡浦) 등 유명한 석호들이 많다. 이러한 동해안의 석호는 하천에서 공급되는 퇴적물에 의하여 점차 메워지고 있다고 하니 안타까운 생각이다.

 

 

전망대 카페

 

전설에 의하면 약 1,500년 전 지금의 송지호 자리는 정거재(鄭巨載)라는 사람 개인 소유의 문전옥답(門前沃畓)이었다고 한다. 하루는 늙은 스님이 찾아와 시주를 청하였으나 응하지 않자 도술로 쇠절구를 던지고 사라졌는데, 쇠절구에서 계속 물이 솟아나 호수가 생겼다고 하는데, 이 지역에는 이런 맥락의 전설들이 즐비한데, 재미있는 것은 스님들이 화풀이로 해코지를 했다는 것이 생동감 있기도 하고 우습기도 하다.

 

우리가 익숙하게 들어왔던 자비(慈悲)나 보시(布施)하고는 다른 맥락이니 말이다.

 

 

 

 

 

관망대의 전망

 

맑은 호수와 주위의 울창한 해송림이 어울려 이곳을 찾는 관광객이 연중 끊이지 않는다. 바다와 연결되어 있어 도미·전어 같은 바닷물고기와 잉어 같은 민물고기가 함께 서식하며, 낚시터로 유명하다. 백조(천연기념물 제201호)의 도래지이기도 하다.

 

 

 

 

 

 

송림이 조성된지 그다지 오래지 않아서 아직은 다소 앳된 모습이지만 내 손주들이 즐겨 찾을 때쯤이면 충분히 아름다우라 생각된다.

 

 

 

 

 

송호정

 

 

 

 

 

 

백조(고니)의 호수

 

 

 

 

 

 

천사

나에게는 이 양반이 바로 천사다.

 

 

 

♡장마비 내리는 날 건강관리 잘하시고 보람되게 보내세요♡
멋진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
공감 추가하고 갑니다~~~
언제나 열정이 넘치는 모습
반갑습니다.
송지호는 비록 인공 호수지만
철새들의 안식처가 되어
겨울 고성을 찾는 사람들에겐
좋은 구경거리가 되죠.
장맛비가 내리지 않아
무덥습니다.
'건강 관리 하시며
주말 보내세요
반갑습니다.
다음은 다음대로 사정이 있겠지만...
엄청나게 불편하군요.
화창한 월요일 아침
선선한 바람이 불어
시원합니다.
다음블로거의 불편함을 호소하지만
다음은 꿈쩍도 않네요
고운미소 짓는 하루 되세요
감사드려요 ^^*

아미고님!
오랫만에 인사드려요 ^^*

블로그 놀러오니까요
멋지게 살고 계시네요 ~
두분의 다정하신 모습이 좋아보여요 !

송지호해수욕장이라 부르는 곳이지요 ~
덕분에 구경 잘했습니다.

오늘도 건강하시고요 ~
지금도 행복하세요 ^^*
우선 반갑고요...
불편한 시기를 건강하고 여유롭게 보내고 있으시는 것 같아 더욱 밥갑습니다.
멋진 영상 잘 봤습니다.
청정지역 정말 좋은 곳 이네요
멋 진 추억 오래 간직하시구요
오랜만에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코로나 때문에 세상 사람들이 근본적인 질문에 봉착해있는 것 같습니다.
"인간이란 무엇인가?"
코로나19에 의해서 또는 모기가 옮기는 지카바이러스에 의해서 또는 벌과 나비가 사라져버려도 궤멸될 수 있는 인류라는 집단속에 소속된 인간이 초라하게도 보이는 거 같습니다.
우한폐렴 확산에 항상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건강하게 잘 지내시니 무엇보다 반갑습니다.
지구력이 필요한 때 같네요.
코로나도 제법 오래 갈테고 그 후유증은 10년을 갈지 20년을 갈지 모를테니 말입니다.
옆에 계신분 ...ㅎ
사진 찍을 때 빵긋하시면 더 예쁘실텐데 ....
시간 넉넉하시면 여행 많이 다니십시요
저희는 아직은 시간이 ....
조심하십시요 ...
감사합니다.
지적하신 건 제 탓이지요.
미소짓고 웃을 수 있는 분위기를 제가 만들어야겠지요.
축복합니다.
첫만남에서 우리의 첫번째 말하는 것은
두번째 인상이 되고
두번째 말하는 것은
나의 인격이 나타낼 수도 있습니다.
공감은 꾸~~욱
좋은 말씀...
가슴에 새기겠습니다.
그런데 살다보니...
말과 행동이 일치하는 사람이 있고, 그러지 않은 사람도 있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