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menade

내 삶의 스타카토 My story

D-25: 무척 추웠던 오늘..

댓글 0

와우4기의 하루

2009. 6. 3.

 

 

 

너무나도 추운 오늘이었다..

우리 마리아의 표현을 빌리자면..

Tão frio que é até dói alma~!! (얼마나 추운지 영혼까지 아프께 느껴져요~!!)

즉 무지 춥다는 이야기로..

 

브라질에선...

아주 그 극도의 감정을 표현할 때 영혼을 갖다 붙이곤 한다....

 

정말 가게 가려고 밖에 나오니..

얼마나 추운지.. 내 영혼까지 얼어붙는 느낌...^^

 

겨울을 무척이나 좋아하는 나..

그런데 추위를 무척이나 타는 나..

 

오늘은 추운 날씨로..

그야말로...가슴 설레며 나왔는데...^^

옷을 얼마나 많이 껴입었더랬는지..

숨을 제대루 쉴 수가 없어..거의 호흡장애까지 일으킬 뻔 한..

~ 못말리는 미련퉁이 호박탱이~ ^^;;

 

요즘 가게에서의 나의 일상이 살짝 바뀌었다..

아침에는 밑에 사무실에서 사무 일을 보고..

점심을 먹은 후..

가게에 올라와 교체를 하는 것..

 

새로 들어온 시스템이..

이렇게 적응이 되었다..^^

 

점심을 먹고 가게 올라오니..

날씨가 추워서인지...한가했다..

 

가게 컴퓨터로는 한글이 안되니..

뭔가를 쓸 수는 없고...

 

우리 점원 아이들과..

가게 앞으로의 계획에 대한 이야기를 좀 나누다가..

스피커에서 흘러나오는 음악 소리에...

잠깐~!! 조용~!!

하구선...노래를 한 소절 적는다..

 

왜냐면...

넘 노래가 예뻐서..^^

 

Milk & Toast & Honey..

제목도 너무 예쁘다....^^

세상에.. Roxette이 불렀다..

 

나는 Roxette의 노래를 참 좋아한다..

Pretty woman 사운드 트랙으로 유명해지기 이전부터..

팬이었다..

 

요즘 한동안 안들었더랬는데..

아마 새로운 노랜가보다..

 

노래가 넘 이쁘다..

그녀의 시원한 목소리도..

 

거리엔 오가는 사람 없고...

우리 아이들은 물건 정리하느라 바쁘고..

내가 이 음악을 올려놓으니..

또 웃는다..^^

..어제 오늘 일이 아니니..

 

노래 가사가 참 이쁘다..

일상 속에서의 행복..

 

Milk and toast and honey

make it sunny on a rainy Saturday, he-he-hey

Milk and toast, some coffee take the stuffiness

out of days you hate,

 

나만큼이나 커피를 좋아하나부다...^^

 

문득..

잔잔한 행복이 느껴졌다..

 

그래..

행복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냥.. 이렇게 일상속에서..

좋아하는 음악을 들을 수 있고..

내가 좋아하는 공간에서..

그닥 부딪히지 않고 일을 하며..

손님들과 장난도 치면서..

그냥 일상 속에 묻히는 것..

 

굳이 내가 무슨 꿈을 찾아 나서겠다고..

내가 뭘 원하는지도 모르면서...굳이 찾겠다고...

이렇게 악악 거리는 걸까...하는 생각도 함께 했지만..

그 느낌은...어떤 체념 같은 거라기 보다는..

그냥 지금 이 모습으로도 좋다는...느낌이었다..

 

그냥..이 안에서 나도 행복하고..

웃을 수 있고..

조금이라도 내가 가진 것을 나눌 수 있다면...

그것도 행복이 아닌가...하는 생각이...문득 들었다...

 

날이 정말 많이 춥다..

영혼마저 아픈 느낌이 들 정도로 추운 오늘..

내 마음은 춥지 않다..

내 마음엔..잔잔한 따뜻함이 함께 했던 하루..

그래서 고마운 하루였다..

 

가사도 멜로디도 마음에 드는 곡..

나는 록셋의 맑은 보이스를 참 좋아한다..

 

한번도 노래를 잘 해봤음..하고 바래본 적 없으나..

노래를 잘 했어도 참 좋았을 거란 생각에..

피식 웃음이 나온다..^^

 

Milk And Toast And Honey- Roxette

 



 

Milk And Toast And Honey

                                - Roxette

 

 

Milk and toast and honey

make it sunny on a rainy Saturday, he-he-hey

Milk and toast, some coffee take the stuffiness

out of days you hate,

you really hate

Slow morning news pass me by

I try not to analyse but didn't he blow my mind this time

Didn't he blow my mind

 

(Here he comes...)

To bring a little lovin', honey

(Here he comes...)

To take away the hurt inside

(Here he comes...)

is everything that matters to me

(Here he comes...)

Is everything I want in life

 

Milk and toast and honey

Ain't it funny how things sometimes look so clear and feel so near

The dreams I dream, my favourite wishful thinkin'

Oh he's bookmarked everywhere, everywhere

True love might fall from the sky

You never know what to find but didn't he blow my mind this time

Didn't he blow my mind?

 

(Here he comes...)

To bring a little lovin', honey

(Here he comes...)

To take away the pain inside

(Here he comes...)

is everything that matters to me

(Here he comes...)

Is everything I want from life

(Here he comes...)

Oh lay a little lovin', honey

To feel you're gettin' close to me

(Here he comes...)

is everything that matters to me

(Here he comes...)

Is everywhere I want to be

 

'와우4기의 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D-24: 아~ 미치겠다~   (0) 2009.06.04
D-25: 내친김에..   (0) 2009.06.03
D-25: 무척 추웠던 오늘..   (0) 2009.06.03
지난 5월 성찰 주제였던 집중, 성찰, 용기에 대해...   (0) 2009.06.03
D-26: Everybody is changing...   (0) 2009.06.02
D-27: 졸음..   (0) 2009.06.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