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menade

내 삶의 스타카토 My story

시험 공부하다 난리 부르쓰~

댓글 0

펌킨의 하루

2018. 10. 21.


 

오늘 아침, 

분석심리학 시험을 본 후,

Spotify에 음악을 틀어놓고는..

내일 있을 인지신경심리학 마지막 정리를 하고 있었다.

 

그러다 생각지 않게 Spotify에서 흘러나오는 음악에

갑자기 울컥~

 

Jota QuestPra Quando Você Se Lembra de Mim..

열심히 달리다 지칠 때,

삶을 열심히 살다가 방향을 잃었을 때..

그럴 때 나를 기억하라고...

난 항상 여기에 있을거라며.... 

도닥여주는 Jota Quest...


산처럼 든든히 그 자리에서 나를 바라봐주는 누군가 있다는 것..

얼마나 든든하고 힘이 솟는 삶이겠나..

 

눈물이~ 펑펑~

대체 이거 뭔 시츄이에션~ ^^;;

시험 공부하다 혼자 난리 부르쓰~ ^^;;

 

우리 애리가 좋아하는 Jota Quest..

오늘 생각지 않게 랜덤으로 틀어놓은 Spotfy에서 흘러나오는 음악을 듣다가

그만 울컥해져버린 나...

 

남편은 프란시스코회 브라질 총 연합 모임에 갔고..

애리는 애기 낳은 친구 집에..

리예는 성당에..

혼자 호젓이 누리고 있는 아침...

오랜만에 감성이 느껴지는 아침이었다..

.

.


Jota Quest의 Pra Quando Você Se Lembra de Mim.. (그럴 때 나를 기억해)



'펌킨의 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 눈 팔다 끝나버린 성탄 미사~  (4) 2018.12.27
꽃 배달~  (2) 2018.10.24
시험 공부하다 난리 부르쓰~  (0) 2018.10.21
나의 퀘렌시아~  (8) 2018.08.29
작은 성취를 이뤄낸 기쁨~  (0) 2018.08.25
붉은 소나무회 작품 전시회를 다녀와서..  (0) 2018.0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