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도 중요/산야초차

게으른농부 2012. 6. 15. 10:15

지난해 부터 신경쓸 일이 많고 외부 스트레스를 많이 받아서  

몸과 마음이 많이 피곤했습니다.

두 달 전부터 아침에 일어나면 눈이 잘 떨어지지 않아 안과를

갔었는데 결막염에 녹내장 초기소견이 보인다고 했습니다.

백내장은 수술로 해결된다고 하지만 녹내장은 방치하여 시신경이

손상되면 실명을 한다고 해서 몹시 고민을 했습니다.

먼저 결막염 치료부터 하자고 해서 한 달 동안 꾸준히 치료를

받는동안 신문에 난 '냉이차' 기사를 보고 냉이 나물과 냉이국

냉이차를 만들어 마셨습니다. 좋아 하는 녹차 마시는 것은 조금

쉬기로 했습니다. 한 달 후 결막염 치료를 마치고 안압측정과

눈 검사를 정밀하게 했었는데 거창 성모안과 의사는  안압도

좌20 우20 정상압이며 녹내장 증세도 보이지 않는다고 3개월 뒤에

검사를 다시 해보자 했습니다.

봄이면 쑥과 함께 쉽게 보이는 것이 냉이인데 그 냉이가  이렇게

약리적효능이 있는 줄은 몰랐습니다.

사물이 겹쳐 보이는 현상도 사라졌고  온 종일 눈이 시원해서  몸과

마음이 편안하기만 합니다.

몸에 흡수가 빠른 차로 만들어 마시기를 적극 권합니다.

 

차로 만들어 마시기 위해 냉이를 씻어 찌기 전에 찍은 사진입니다.

농약을 사용하지 않는 밭에서 자란냉이가 좋겠지요.

 

출처 : 유기농세상
글쓴이 : 흙사랑 원글보기
메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