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사진이야기

유유자적 2017. 4. 14. 09:57

 

 

 

 

 

 

 

 

 

 

 

 

 

 

 

 

 

 

 

 

 

 

 

 

 

 

 

 

 

 

 

 

 

 

 

 

 

 

 

 

 

 

 

 

 

 

 

 

 

 

 

 

 

 

 

벚꽃이 피는가 싶었는데 눈을 뜨니 어느새 저만치 달아나 있었다.

벚꽃 피는 봄날은 참으로 짧다.

벚꽃 피면 가고 싶은 곳도 많았는데...올 해는 머리가 복잡하여 잠시 잠수를 탔드니

어느새 벚꽃은 끝이다.

그래도 우리고장 벚꽃 명소,영일대호수공원에 잠시,아주 잠시 들려서 벚꽃을 보다.

즐긴다기 보다 잠시 바람 쐴려고 잠시 스쳐 지났다.

머리가 복잡하여...별 일은 없어야 할 텐데...

요즈음 걱정거리가 하나 생겼다.

이 좋은 봄날,봄날같지 않은 하루하루이다.

그래도 좋은 소식을 기다린다.

 

 

 

 

(♡)블랙데이 보람되고 행복하게 보내세요^_^ (파이팅) (♡)
잘보고 갑니다 (짱)
공감하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