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교일상이야기

유유자적 2020. 4. 7. 23:00

기계천 벚꽃

-탐방일 : 2020,4,3,오후



벚꽃이 필 때 우리 고장에서 벚꽃명소로 첫 손으로 경주를 꼽지요,

당연하지요,그리고 안강 풍산금속,오어사 입구와 오천 냉천주변,그리고

효자 호텔 영일대 연못과 청송대둘레길,지곡동 벚꽃이지요.

그런데 오늘은 전혀 새로운 곳을 소개할까 합니다.

바로 기계천벚꽃입니다.

넓은 기계천을 따라서 뚝방에 심었던 벚나무들이 십수년이 지나면서

제법 나무들이 커서 하얀 벚꽃을 피웠는데 보는 사람들이 없는 듯 하여 안타깝네요 

단구리에서 시작하여 성계,고지,봉계,인비리까지 그 길이가 수 km 양쪽 뚝방에 벚꽃이 가득피었다.

더구나 하얀 왕벚꽃이라서 꽃색이 완전 순백색이다.

아직은 기계천을 개발하지 않고 자연 그대로였서 차를 될 만한 주차장도 없고

편의시설들은 전혀 없고 하여 그냥 드라이버로 벚꽃을 만족하여야 한다. 

오늘 나홀로 즐기기에는 너무 아까운 생각이 들었다.

그래도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참여하는 의미로

위안을 삼고 여기 기계천 벚꽃사진을 올립니다.

 


기계천 너머로 보이는 산은 어래산,봉좌산이다.






기계천 좌우로 벚꽃들이 만개하였다.






기계천은 상당히 강폭이 넓다.

기계,신광,죽장의 큰 산에서 내려 오는 강물들이 만만찮다.











뚝방에 이런 길은 그래도 좋은 편이다.

노면이 형편없고 길이 좁고 차 2대가 서로 교행을 할 수 있는 곳이 별로 없다.

그래도 벚꽃들은 장관이다~룰룰랄라이다~♪♬


기계천 군데군데 보를 만들어 놓아 물이 있다.


















하얀 벚꽃과 분홍빛 개봉숭아꽃이 잘 어울린다.






이 맘 때 개울가나 뚝방에 한두그루 분홍빛꽃을 피우는 놈은 100% 개봉숭아꽃으로 보면 틀림이 없다.



어느 농장의 복사꽃도 만개하였다.



복사꽃











기계천 벚꽃






뒤에 보이는 좌측 산은 운주산(807m)이다.

포항과 영천의 경계산이다.











드넓은 기계천














특히 이 구간이 가장 멋집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손을 자주씻기,기침예절,2m거리두기을 실천하여

신종코로나 바이러스를 극복합시다.

즐겁게사세요~~^^

(♡)봄꽃들이 아름다운 날 건강관리 잘하시고 보람되게 보내세요 (파이팅) (♡)
멋진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
공감 추가하고 갑니다(~)(~)(~)
화사한 날씨속에
봄꽃들이 삶에 지친 심신을 (즐)겁게 합니다.
(즐)겁고 행복한 주말되시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