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 여행이야기/09년 여름휴가

빙고 2009. 11. 10. 02:15

진도에 왔는데 진도개를 안보고가면 말이 되겠는가 싶어..진도개 사업소를 찾아나서본다.

주 소 : 진도읍 동외리 278

 

 

 

 

신발을 소독하고서 올라서니 진도개상이 떡하니 버티고 서있군.. 고놈 참 멋있네~^^

 

 

아기를 벗어난 녀석들인데 벌써 서열싸움을 해서 서열이 가려졌다한다..

 

 

뭘 봐?  카메라 첨봐? ㅎㅎ

 

 

요기는 새끼들이 있는곳..아까 위에도 그렇지만 이곳도 안에 들어가서 만져볼 수도 있고 같이 뛰놀수도 있다.

근데 만지고 나면 손에 냄새가 좀 심하다 ㅎㅎ 그래도 귀여우니까 봐줘~~

 

 

실컷 뛰댕기더니만 힘들고 졸리냐?^^

 

 

물어뜯을거 있으면 그냥 덤벼든다..신발 뜯겨간 사람 여럿된다고 한다..

 

 

 

 

 

 

뛰댕기느라 힘들고 지쳐 그늘을 찾아 저렇게 쉬고있다.

 

 

이 녀석은 묘기를 보여주는 진도개!

주말은 하루에 1~2회정도 공연을 한다는데 간혹 사람들이 많을 경우 평일에도 특별공연을 하기도 한다고..

 

 

 

위로 올라가면 여러마리의 나이든 진도개들이 모여있다. 우렁차게 짖어대며 환영하더라는 ㅎㅎ

 

 

오른쪽처럼 위에 명찰같은것이 붙여져 있다.

 

 

저렇게 안에 들어가서 만질 수 있다.

 

 

 

 

 

 

 

 

다음 스케줄상 어딘가 한군데정도를 더 갈 수 있는데..상의 끝에 그나마 진도개사업소에서 가까운 보전대규모 전복양식장으로 향한다.

 

 

 

드라이브 비슷하게 둘러본다..

 

 

길도 참전복로네.. 이 길로 더 가면 전복양식장이 있고..전복도 맛을 볼 수 있겠지?

전복 양식장이 크게 있긴 하다..근데 맛을 볼 수가 없다. 왜? 파는곳이 있어야 사먹지 ㅠㅠ

아침에 백반집에서 식사하고 여태 굶었는데.. 어제부터 계속 운전중이라 피곤하고 귀찮아서 사진도 안찍었다 ㅎㅎ

바닷가쪽 여행하면서 해산물 안먹어보긴 또 처음이고 어제도 그렇고 한끼만 먹고 돌아댕기는것도 처음이다..

어찌 되었건 다시 해남으로 출발~

 

 

저렇게 사진 붙여서 올리는거 어케 해여
첨부터 붙여놓고 올리는 것? 무슨 프로그램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