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 2020년 08월

06

카테고리 없음 [바이오토픽] COVID-19 예방/치료용 단클론항체, 어쩌면 백신보다 빠를지도

[바이오토픽] COVID-19 예방/치료용 단클론항체, 어쩌면 백신보다 빠를지도 ▶ 전 세계가 '리스크 높은 COVID-19 백신' 개발경쟁에 휩싸여 있는 가운데, 그에 못지않게 중요한 경쟁이 가열되고 있다. 그 내용인즉,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즉각적인 면역을 제공하는 표적지향 항체(targeted antibody), 이름하여 단클론항체(monoclonal antibody)를 생산하려는 경쟁이다. 단클론항체는 COVID-19를 예방/치료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이미 임상시험이 진행되고 있어, 앞으로 몇 달 후면─어쩌면 백신 임상시험보다 먼저─효능 여부가 판가름날 것으로 보인다. "만약 돈을 걸고 싶으면, 백신보다 단클론항체에 거는 게 더 빠를 것이다"라고 미국국립알레르기감염병연구소(NIAID)..

06 2020년 08월

06

카테고리 없음 급속 진행형 사구체신염에서 새로운 예후 예측 인자 발견

급속 진행형 사구체신염에서 새로운 예후 예측 인자 발견 급속 진행형 사구체신염에서 새로운 예후 예측 인자가 발견됐다. 칠곡경북대학교병원 신장내과 임정훈 교수와 경북대학교병원 신장내과 박선희 교수팀은 4일 3차 림프조직 형성이 급속 진행형 사구체신염 환자에서 신부전으로의 진행을 예측하는 예후 인자임을 새롭게 밝히고 그 연구 결과를 7월 27일 국제학술지(SCIE) 플로스원 PLOS ONE에 발표했다. 급속 진행형 사구체신염은 단백뇨와 혈뇨가 나타나며 증상 발생 후 수주에서 수개월 내에 신부전으로 급속히 진행되는 예후가 나쁜 사구체신염으로 치료를 위해서는 신속한 고강도 면역억제 치료가 필요하다. 하지만 강한 면역억제 치료는 합병증 발생의 위험을 높이고 이에 의한 환자 사망이 증가하는 단점이 있다. 따라서 진..

06 2020년 08월

06

카테고리 없음 고려대 지성욱 교수, 심장질환 새 치료법 제시…삼성도 지원

고려대 지성욱 교수, 심장질환 새 치료법 제시…삼성도 지원 유전자 정보로 심장비대증 원인·치료효과 규명 고려대학교 생명과학부 지성욱 교수 연구팀이 활성 산소로 변형된 유전자 정보를 해독해 심장비대증을 발생시키는 원인과 치료법을 세계 최초로 제시했다. 삼성전자는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으로 지원한 지성욱 교수팀이 진행한 이 같은 연구 결과가 국제학술지 '네이처'(Nature)에 공개됐다고 6일 소개했다. 연구팀은 체내 활성산소로 유발되는 질병 중 하나인 심장비대증에서 8-옥소구아닌이라는 물질로 변형된 마이크로 RNA(유전정보를 토대로 단백질을 합성하는 고분자 화합물)가 많이 발견되는 현상에 주목했다. 연구팀은 염기 서열의 특정 위치가 8-옥소구아닌으로 변형된 마이크로RNA를 생쥐의 혈관에 주입하면 생쥐의 심..

06 2020년 08월

06

카테고리 없음 예일대 연구진, 코로나19 맞춤형 생쥐 개발…약물 개발 플랫폼 제공

예일대 연구진, 코로나19 맞춤형 생쥐 개발…약물 개발 플랫폼 제공 인간 ACE2 단백질 발현해 바이러스 감염 재현 가능 인간과 유사한 염증반응으로 항체 등 연구에 활용 미국 예일대학교 연구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맞춤형 생쥐 모델을 개발했다.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시 사람과 유사한 반응을 관찰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연구진은 향후 새로운 코로나19 항체 등 치료제 및 백신 개발 속도를 높이는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6일 업계에 따르면 미국 록펠러대학 편집국은 지난 4일(현지시간) 예일대 연구진이 코로나19 감염 및 질병 연구를 위해 새로운 생쥐 모델을 개발 했다며 같은 날 국제 의학 관련 학술지인 Journal of Experimental Medicine)'에..

06 2020년 08월

06

카테고리 없음 태반 발달의 후성유전 기전 규명

태반 발달의 후성유전 기전 규명 태아의 성장과 영양공급의 기반이 되는 태반 발생 교란을 막을 새로운 실마리가 나왔다. 한국연구재단은 백성희 교수(서울대)·이지민 교수(강원대)·박대찬 교수(아주대) 연구팀이 태반발달에 중요한 신규인자를 발견하여 초기 태아 성장 및 영양공급의 새로운 단서를 찾았다고 밝혔다. 수정란이 제대로 착상하고 발달하려면 구형의 세포덩어리인 배반포가 추후 태반이 될 외층과 배아줄기세포로 분화해야 한다. 태반의 비정상적인 발달은 태아 기형 및 불임/난임에 영향을 미치는 만큼 태반발생의 원리를 규명하는 것이 중요하다. * 배반포 : 포유류 발생 초기에 형성되는 구형의 세포덩어리로, 안쪽에 존재하는 배아줄기세포와 이를 둘러싸고 있는 영양외배엽으로 구성된다. 영양외배엽이 나중에 배아와 태반을 ..

06 2020년 08월

06

카테고리 없음 자폐증 치료 길 열릴까?

자폐증 치료 길 열릴까? 동물실험에서 사회적 행동 정상화시켜 스위스 바젤대 바이오센터(Biozentrum) 연구팀이 자폐증과 관련된 유전적 변화와 사회적 어려움 사이의 새로운 연관성을 발견해 자폐증 치료의 새로운 활로를 찾게 됐다. 연구팀은 과학저널 ‘네이처(nature)’ 5일 자에 발표한 논문에서, 신경세포 간 접착 정도를 담당하는뉴로리긴-3(neuroligin-3, NL-3) 유전자 돌연변이가 사회적 행동이나 감정과 관계있는 옥시토신(oxytocin) 호르몬의 효과를 감소시킴으로써 자폐증을 촉발시킨다는 사실을 알아내고, 동물 모델에 이 결과를 적용시켜 유망한 효과를 얻었다고 보고했다. 사회적 고립과 특이한 행동으로 인해 자주 영화 소재로 등장하기도 하는 자폐증(autism spectrum dis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