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ueSpirit

Life goes on... like an echo in the forest...

[스크랩] 장사익 - 슬기둥 - 산도깨비

댓글 0

Life/e—muse—music

2006. 4. 22.

 

 

 

 

 

www.music.cein.or.kr

 

 

 

출처 : 둘리화실
글쓴이 : bluespirit 원글보기
메모 :

 

 

 

 

 

 

 

 

 

 

 

 

 

 

 

 

 

 

슬기둥   Seulgidoong

 

신(新) 국악 운동의 선두주자슬기둥은 전통음악의 현대화 작업을 통하여 국악의 대중화를 주도해 온 대표적인 중견 실내악 단체이다. 지난 1985년 국악계의 미래를 짊어질 신세대 연주자 9명으로 창단하여 국악의 대중화를 목표로 활동을 시작한 이후 뛰어난 연주력과 개성있는 음악적 감각으로 현대인의 정서에 맞는 전통음악의 멋과 향기를 선사해 오고 있으며 독창적인 레파토리 개발을 통해 그들만의 독특하고 새로운 음악세계를 펼쳐오고 있다.

창단 당시 작곡가 김영동과 함께 국악가요라는 새로운 장르를 선보여 방송가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았으며 국악과 양악의 접목을 통한 실험적인 음악들을 과감히 시도해 국악 대중화의 방향을 제시하며 큰 성공을 거두었다.

그동안 300여회의 공연과 8장의 음반발매를 통해 발표된 슬기둥의 음악은 그 자체가 대중국악, 혹은 생활국악의 역사라고 할 수 있으며 사물놀이와 더불어 국악의 대중화를 성공적으로 이끈 장본인으로 평가받으며 국악의 미래에 대한 가능성을 제시해 오고 있다.

슬기둥의 대표곡인 산도깨비, 소금장수 등은 초등학교의 음악 교과서에 수록되어 어린이들의국악 교육에 일익을 담당하고 있으며 슬기둥을 표방하는 젊은 후학들에게 슬기둥 음악은 절대적인 표본이 되고 있다.

또한 슬기둥의 멤버들 대부분이 대학교수와 관혁악단의 지휘자나 악장등으로 활동, 국악계를 이끌어나가는 중심적 역할을 담당함으로써 국악계 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이준호, 원일, 푸리, 공명등 신세대 스타들이 모두 슬기둥을 거쳐감으로써 국악계 스타의 산실 역할을 하고 있다.

창작연주곡을 비롯한 국악가요, 국악동요, 무용음악등 여러 분야에 걸쳐 그들만의 독특하고 새로운 음악세계를 펼쳐 보이고 있는 슬기둥은 국악의 미래에 대한 가능성을 제시하며 한국 전통음악의 우수성을 계승, 발전시키는데 커다란 역할을 하고 있다.

 

 

 

 

 



베스트 - Best / 산도깨비 (2005, 신나라뮤직)

다시 부르는 노래 / 광복50년 독립군가 다시부르기 (2005, EGG MUSIC)

이것이 人生이다 (이것이 인생이다) / O.S.T (2003, KBS 미디어)

컴필레이션 - 15주년 기념 음반 (2001, 락레코드)

슬기둥 창단 15주년 기념공연 실황음반 [live] (2000, 도레미)

 

 

 


한국창작 무용곡집 (1999, 락레코드)

슬기둥 환타지랜드 (1999, 한국음원제작자협회)

슬기둥 한국 창작 무용곡집 (1999, 한국음원제작자협회)

그저녁 무렵부터 새벽이 오기까지 (1997, 삼성뮤직)

우리 가는 길 (심진 경음악) (1994)

 

 

 

 

 


캐롤 - 슬기둥 캐롤집 (1991, SRB)

노래집 - 소금장수 (1991, SRB)

노래집 - 산도깨비 (1990, SRB)

Fantasy Land (1988, SRB)

 

 

 

 


 

 

 

 

 

 

 

 

 


http://www.tcmusic.co.kr

http://www.maniadb.com/artist.asp?p=106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