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deok gak si

날마다 좋은날 되세요^^

사랑과 그리움... / 윤보영

댓글 123

詩 와 音樂

2019. 6. 10.



>

       

       

      사랑과 그리움... / 윤보영 늘 가까이 있어도 보고 싶은게 사랑이라면 멀이 있어도 생각나는것은 그리움이 아닐까요 나는 차라리 그리움을 택 하렵니다 언젠가 만날 수만 있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