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deok gak si

날마다 좋은날 되세요^^

24 2020년 10월

24

22 2020년 10월

22

가을 가을이 거기에 있었습니다...

가을이 거기에 있었습니다 숲길을 지나 곱게 물든 단풍잎들 속에 우리들이 미처 나누지 못한 사랑 이야기가 있었습니다 가을이 거기에 있었습니다 푸른 하늘 아래 마음껏 탄성을 지르고 어디론가 떠나고 싶게 하는 설레임이 있었습니다 가을이 거기에 있었습니다 갈바람에 떨어지는 노란 은행잎들 속에 꿈과 같은 사랑 이야기가 있었습니다 호반에는 가을을 떠나 보내는 진혹곡이 울리고 헤어짐을 아쉬워하는 가을 이야기가 있었습니다 한 잔의 커피와 같은 삶의 이야기 가을이 거기에 있었습니다 가/져/온/글

댓글 가을 2020. 10. 22.

21 2020년 10월

21

16 2020년 10월

16

14 2020년 10월

14

가을 가을속으로 떠나는 하루.....

가을속으로 떠나는 하루....... 깊어가는 가을 짧아진 햇살을 늘리려는듯 고추잠자리가 한들거리는 코스모스위를나르고있다 비온뒤의 가을은 퇴색해가는 자연과 성숙해가는 인간의 고뇌를 안고 소슬바람에 사라져 가지만 가을 햇살은 이별 축제의 후원자처럼 오늘도 하나의 물감을 던져주고 뉘엇뉘엇 서산을 향한다 지겹다는 장마도 짧다는 가을도 모두가 짧은것을 세월이 대신 먹어치우는 인간들의 고뇌와 계절이 일깨워 주는 한해 한해의 명언들 이 가을에는 우리모두 즐거운 것만 기억하고 살아갈수 있었으면 좋겠다 - 행복한 중년 중에서 -

댓글 가을 2020. 10.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