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속으로/이런 이야기가 좋아요

토함 2020. 2. 4. 19:57

▲삼릉소나무숲(2016.12.21)




기민하고 차분한 대처와 슬기



정말로
꼭지가 도는 사건이 있다.
몸에도 마음에도 큰 상처를 입히는 사건,
물 흐르듯 편안하던 일상이 갑자기 정지한다.
엄청난 피해를 남기는 태풍처럼 우리의 마음에도
큰 상처를 남긴다. 그 상처에만 신경 쓰느라
다른 일은 하나도 할 수가 없다. 그 상처가
낫기까지는 며칠, 몇 주, 아니 몇 년이
걸릴 수도 있다.


- 도리스 볼프의《심장이 소금 뿌린 것처럼 아플 때》중에서 -


(♡)갑자기 추워진 날 건강관리 잘하시고 보람되게 보내세요 (파이팅) (♡)
멋진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
공감 추가하고 갑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