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속으로/이런 이야기가 좋아요

토함 2020. 7. 13. 11:01

삼릉계곡 솔숲(2020.07.08)

 

 

자기 존엄

옛 이집트 파라오들은
새벽이면, 신전에 들어가
의례를 갖는 것으로 하루를 시작했다.
신으로부터 사명을 부여받고 힘을 얻었다.
군주들은 새벽에 자신을 혁명하였다. 한 인간으로서
존엄을 자각하고 살아가는 사명을 되새기며
힘을 얻고 새로운 혁명을 도모하는 시간을
새벽마다 오롯이 가졌다.


- 신영길의《기억의 숲을 거닐다》중에서 -

 

 

 

경주 삼릉계곡 솔밭(2020.07.08)
삼릉소나무숲(2020.07.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