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로 산으로/동물도 보았니?

토함 2020. 12. 2. 12:03

붉은머리오목눈이(2020.12.01)

 

 

 

누가 더 행복할까?

35년 동안
9조 원을 익명으로 기부한
'행복한 거지' 찰스 F 피니는 이렇게 말했다.
"돈이 많아도 두 켤레의 신발을 동시에
신을 수는 없으니까요."
어느 날 나는 이런 생각을 했다.
기부를 받는 사람이 더 행복할까
아니면 주는 사람이 더 행복할까?


- 김효진의《굿머니》중에서 -

감사합니다...<긋머니> 저자 김효진입니다..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
방문,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