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세태의 소셜 마케팅

시사 정보(기술발전, 세계화, 사회변동) 큐레이션

▶▶[문재인 퇴진 국민대회] 전광훈 목사 "대한민국 헌법에 동의하는 판사들이 이 나라 지켜낼 것"◀◀

댓글 0

시사정보 큐레이션/국내외 사회변동外(2)

2020. 1. 5.

전광훈 목사 "대한민국 헌법에 동의하는 판사들이 이 나라 지켜낼 것"

자유일보 2020.01.04 한대의 기자

http://www.jayoo.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048#_enliple

 

전광훈 목사 "대한민국 헌법이날 풀어줬다"

"문재인이 내려올 때까지 계속 집회할 것"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목사가 4일 서울 광화문 교보빌딩 앞에서 열린 범투본 '문재인 정부 퇴진 국민대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0.1.4. 사진=The자유일보

 

문재인 하야 범국민투쟁본부'(범투본) 총괄대표 전광훈 목사가 구속영장이 기각된 이후 처음으로 집회에 나섰다. 전 목사는 4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에서 범투본의 주최로 열린 '문재인 퇴진 국민대회'에 참석해 "대한민국의 헌법이 저를 풀어줬다"면서 "좌파 대법원장의 말을 듣지 않는 대한민국주의자 판사들에게 박수를 보내달라"고 했다.

 

이날 집회에는 보수단체 관계자들과 기독교인들 등이 다수 참여해 교보빌딩 앞 편도 6개차로를 가득 메웠다.

 

4일 서울 광화문 교보빌딩 앞에서 열린 범투본 '문재인 정부 퇴진 국민대회' 2020.1.4. 사진=The자유일보

 

참석자들의 환호와 함께 무대에 오른 전 목사는 "대한민국이 다 공산주의화 된 줄 알았더니 아직도 구석구석에 판사들이 존재하더라"고 했다. 그는 지난해 10월3일 개천절 서울 종로구 광화문부터 청와대 인근까지 열린 대규모 도심 집회에서 일부 참가자들이 경찰에 폭력을 행사했다는 혐의를 받아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전 목사는 "윤석열 검찰총장님과 더불어 대한민국 헌법에 동의하는 판사님들이 앞으로 대한민국을 지켜낼 것"이라며 "우리가 그들에게 힘을 주고 문재인이 내려올 떄까지 집회를 진행해야한다"고 강조했다.

 

4일 서울 광화문 교보빌딩 앞에서 열린 범투본 '문재인 정부 퇴진 국민대회' 2020.1.4. 사진=The자유일보

 

전 목사는 종교행사 집회에서 헌금을 걷은 혐의(기부금품법 위반)와 내란선동·국가보안법 위반 등 혐의로 고발된 상태다. 다만 지난 2일 송경호 서울중앙지방법원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수사 경과 및 증거 수집 정도 등을 고려할 때 현 단계에서 구속의 필요성과 상당성을 인정하기 어렵다"며 전광훈 목사를 비롯한 2명에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그는 이에 대해 "헌금 받은 걸 불법 헌금이라고 한다"면서 "언론들이 제가 엄마 뱃속에 있을 때부터 모든 것을 조사하고 있다. 우리 집 앞에 CCTV를 4대나 설치하고 있지만 절대 집어넣지 못할 것"이라고 했다.

 

앞서 경찰은 청와대 앞 집회를 제한 통고했지만, 범투본이 제기한 행정소송에서 법원은 오전 9시부터 오후 10시까지의 집회는 허용하라는 결정을 내렸다.

 

4일 서울 광화문 교보빌딩 앞에서 열린 범투본 '문재인 정부 퇴진 국민대회' 2020.1.4. 사진=The자유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