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정보 큐레이션/국내외 사회변동外(2)

배세태 2020. 6. 3. 13:20

※미국의 뉴욕타임즈는 한국의 한겨레신문 수준이 되었다...아래 기사를 보라

“코로나바이러스가 가장 치성한 곳은 반자유주의적 인기영합주의자들을 지도자로 둔 곳” “러시아 영국 브라질 미국은 공통점이 있다” “푸틴 존슨 볼소나로 트럼프는 모두 반엘리트주의 반체제적 남성이다.”

트럼프가 반자유주의자이고 포퓰리스트(인기영합주의)인가?

그 반대인 것 같은데... 자유주의는 개인의 책임을 중시한다. 의사표현의 자유와 사상의 자유를 중시한다. 정부의 간섭을 싫어해 작은 정부를 추구한다. 트럼프도 그렇다. 트럼프가 언제 대중적 인기를 누렸나? 미 100대 신문이 동트기 무섭게 신랄하게 비판해 대는데, CNN은 밤에도 그러는데 무슨 수로 인기영합할 수 있는가?

뉴욕타임즈는 옛날부터 트럼프를 푸틴과 한패로 묶어 둘이 공모해 대선에서 부정을 저지른 것처럼 선동해 왔다. 그리고 뉴욕타임즈는 브라질 러시아 영국 미국 지도자들을 모두 ‘남성’이라고 적시하며 페미니즘적인 면을 노골적으로 드러낸다. 대만 독일 뉴질랜드처럼 여성 지도자를 둔 나라들이 코로나바이러스에 더 잘 대처하고 있다고 주장한다.

* 포퓰리스트 리더를 두었지만 코로나바이러스 피해가 미미한 헝가리 폴란드 체코 오스트리아 슬로바키아 같은 예는 어떻게 하고? 아래 뉴욕타임즈 기사는 문자 그대로 재앙이다.


www.nytimes.com/2020/06/02/briefing/coronavirus-populist-leaders.html?action=click&module=Top+Stories&pgtype=Homepage

출처: 강석두 페이스북 2020.06.03

※미국의 주류언론은 도널드 트럼프에 대한 증오에 눈이 멀어 이성을 잃고 선동, 날조, 조작 보도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정국 동안 한국 주류언론의 보도 행태를 기억하는가? 추측과 낭설과 왜곡과 과장과 조작으로 범벅이 되었던 지면을 말이다.

미국 대선 당시와 지금 트럼프에 대해 보도하는 미국 주류언론(<뉴욕타임스>, <워싱턴포스트>, ABC, NBC, CBS, CNN 등이 대표적)은 탄핵 정국 동안 맨 정신을 잃었던 한국의 주류언론이 스테로이드 주사에 뽕까지 맞은 상태라고 보면 된다.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증오로 이성이 마비된 미국 주류언론은 객관적이고 공정한 보도라는 정조를 정치적 이념에 팔아넘긴 언론매춘부이고 대중기만무기다.

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현재 미국 주류언론을 신뢰하지 않는 미국 국민이 77퍼센트에 달한다.
맨 정신을 잃고 가짜뉴스를 보도한 지 오래 된 미국의 좌익 주류언론의 대표주자 <뉴욕타임스>, <워싱턴포스트>, CNN, 그리고 미국 지상파 3사가 보도하는 내용을 우리나라 주류언론 등은 신주 단지 모시듯 하고 있다.

우익 성향의 폭스뉴스(Fox News), <브라잇바트(Breitbart)>, <데일리 콜러(The Daily Caller)>, 중도 성향의 <힐(The Hill>이나 <서카 뉴스(Circa News)>도 훑어봤야 할  기사다.
우익 성향의 미국 언론매체를 두고 우리나라 우익 진영조차도 좌익에 부화뇌동해 “극우”니 “황색언론”이니 매도하는 꼴을 보면 기가 차지도 않는다. 무식하면 가만히 있기라도 해라. 그러면 중간이라도 간다.

우익 성향의 언론들은 우편향 된 보도를 하지 않느냐고? 물론 평론이나 해석의 여지가 있는 경우는 우익적인 시각으로 보게 된다. 그러나 적어도 미국의 우익 성향 언론들은 좌익 성향의 언론처럼 이야기를 날조하거나 사실을 조작해 보도하지는 하지 않는다.
※폭스뉴스와 월스트리트저널

한국인들은 미국 좌파 언론들과 이를 주로 인용해서 보도하는 한국 언론들 때문에 진정한 미국 주류의 시각을 놓치고 있다.

미국 정부는 지금 우파 정부이고, 도널드 트럼프와 백악관은 우파 중에서도 강경파다. 그리고 그들의 입장을 가장 잘 대변하는 것이 바로 머독의 폭스뉴스와 월스트리트저널이다.

월스트리트저널은 문재인는 믿을 수 없는 친구라고 말하고 있다. 이게 바로 한국과 문재인을 바라보는 미국 우파의, 트럼프와 백악관의 시각이라고 보면 된다.

잘못된 대통령을 뽑은 것으로 인해, 그리고 지금 미국을 장악하고 있는 미국 우파의 목소리가 아니라 미국 좌파 언론의 보도만 내면서 미국에 대한 잘못된 정보를 전달하는 한국 언론들로 인해 한국은 아주 큰 대가를 치를 수도 있다.

미국을 과소평가 해서는 안 되는데... 한국인들은 미국을 너무 우습게 보는 것 같다.
※[反트럼프] 미국의 딥스데이트 언론과 한국의 짝퉁 보수 유튜버·조중동은 난리 불루스

트럼프 대통령이 미국과 전세계를 종횡무진하며 미국의 적, 세계의 적을 제압하고 무찌르는 모습은 가히 상상을 초월한다. 그러나 그 적들이 심어 놓은 가짜뉴스 – 대표적으로는 CNN, New York Times, Washington Post 등의 주류언론에서는 애써 트럼프 대통령의 행보를 왜곡시키고, 폄하시키고, 희석시키려 안간힘을 쓴다. 자신들을 붕괴시키는 무서운 트럼프이니, 어찌보면 당연한 마지막 발악이다.

같은 맥락에서 대한민국 내의 주류언론 역시 미국 주류언론을 베껴쓰기 하는데 급급하고, 특히 태극기 보수우파 국민들이 애청하며 중요한 정보와 상황판단의 지혜를 구하는 유튜브 채널에서는 더더욱 기승을 부리며 애써 트럼프 대통령의 행보를 수준 이하의 논평으로 왜곡시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