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세태의 소셜 마케팅

시사 정보(기술발전, 세계화, 사회변동) 큐레이션

유엔 보고서 "北, 탄도미사일 장착가능한 핵 소형화 성공한듯...현재도 핵무기 개발 중"

댓글 7

시사정보 큐레이션/국내외 사회변동外(2)

2020. 8. 4.

유엔 보고서 "北, 탄도미사일 장착가능한 핵 소형화 성공한듯...현재도 핵무기 개발 중"
펜앤드마이크 2020.08.04 성기웅 기자
http://www.pennmike.com/news/articleView.html?idxno=34341

"고농축 우라늄 생산과 실험용 경수 건설 등 핵 프로그램과 핵무기 생산 계속하고 있다"
"풍계리 핵실험장 터널 출입구 파괴만 확인됐을 뿐 전문가들이 부지 해체 목격하지 못해"



북한이 핵탄두를 탄도 미사일에 탑재 가능하도록 소형화에 성공했을 것으로 보인다는 유엔 기밀 보고서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에 제출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북한은 최근까지도 핵무기 개발을 계속 강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로이터통신은 3일(현지시간) 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원회 전문가패널이 작성한 보고서를 입수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다수 국가는 "북한이 아마도 탄도미사일 탄두에 들어갈 수 있는 소형화된 핵무기를 개발했을 것"이라고 평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구체적으로 이름을 적시되지 않은 이들 국가는 지난 6차례의 북한 핵실험이 핵 무기 소형화에 도움을 준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보고서는 "북한은 고농축 우라늄 생산과 실험용 경수 건설 등 핵 프로그램과 핵무기 생산을 계속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북한이 기술적 향상을 이루거나 잠재적으로 다탄두 시스템을 개발하기 위해 추가 소형화를 추구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지난 2018년 5월 북한이 폭파했다고 한 풍계리 핵실험장의 경우 터널 출입구의 파괴만 확인됐을 뿐 전문가들이 부지 해체를 목격하지도 못했고 이후 종합적인 철거 징후도 보이지 않아 북한이 핵실험 지원에 필요한 인프라를 3개월 안에 재건해 재설치했을 수 있다고 밝혔다. 

로이터에 앞서 일본 NHK도 이같은 내용과 함께 해당 보고서에 "북한은 지금도 핵 관련 물질을 계속 제조하고 있고 핵탄두를 탑재하기 위해 탄도미사일 능력과 설비를 계속 상향시키고 있다"는 내용이 담겼다고 지난 2일 보도한 바 있다.

NHK는 또 해당 보고서에 북한이 유엔 제재로 전면 금지된 석탄 수출을 올해 3월 이후 선박을 통한 해상 물자 환적 수법으로 재개해 위법하게 자금을 확보하고 있으며, 유엔이 정한 상한선을 훨씬 넘는 석유 정제품을 밀수입하고 있다는 내용도 담았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