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생각

아름다은 생각 고운마음 배려하는 마음으로 살겠습니다.

24 2020년 07월

24

꽃이야기 겹황매화(죽단화)*^*

황매화 꽃은 완전화로서 가지 끝에 1개씩 피며 지름 3-4cm이고 황색이며 측지 끝에서 잎과 같이 피고 꽃자루는 길이 2cm에 달한다. 꽃받침 조각은 5개이고 달걀 모양 첨두로서 털이 없으며 잔 톱니가 있고 꽃잎은 5개이며 달걀 모양 또는 난상 원형이고 수술은 많으며 암술대와 길이가 비슷하고 심피는 5개(간혹 8개)이며 4-5월에 개화합니다. 특징 널리 알려진 화목으로 나무 전체를 뒤덮는 노란 꽃이 아름답고 개화기간이 길어 관상가치가 높으며 가을의 노란 단풍과 겨울의 벽색 줄기도 눈길을 끈 장미과 수목 중에서는 병아리꽃나무와 더불어 그늘에 견디는 힘이 가장 강합니다. 황매화의 슬픈 전설 옛날 어느 조그마한 어촌에 황부자라고 하는 이가 살고 있었는데 그 집의 무남독녀 외딸은 무 부러울것 없이 행복한 생활을..

댓글 꽃이야기 2020. 7. 24.

28 2020년 06월

28

꽃이야기 게발선인장*^*

넓지도 않은 우리 집에 다홍색 게발선인장이 흐드러 졌네요. 예쁘고 아름답고 말로 표현할 수 없는 자태를 뽐내고 있습니다. 요리 봐도 예쁘고 저리 보아도 예쁘옵니다. 혼자 보기 아까워 두어 달 전에 담아 두었던 사진을 올려 봅니다. 게발선인장 선인 장목에 속하는 여러해살이 식물. 브라질의 열대우림지역 고지대가 원산지이다. 다른 선인장들과 달리 서늘한 기후를 좋아하고 적절한 수분을 한다. 하지만 너무 낮은 저온에는 약하며, 특히 꽃은 오랫동안 피어 있지만 더위와 추위, 일조 등의 환경변화에 매우 민감하다. 물 빠짐이 좋고 흙 속에 공기가 잘 통하는 토양에서 잘 자란다. 형태 키는 약 30cm이고, 줄기와 연결되는 부위의 가장자리가 날카로운 톱니 모양이다. 꽃은 가을에 피기 시작해서 겨울 내내 피어 있다. 꽃..

댓글 꽃이야기 2020. 6. 28.

24 2020년 06월

24

꽃이야기 고향의영산홍(映山紅, Satsuki Azalea)*^*

고향 선산 근처에 영산홍 색갈이 곱습니다. 햇살에 반짝이는 진 분홍 빛깔이 벗처럼 연인처럼 친근하고 아름답게 느껴집니다. 그 꽃이 나를 부르는 듯. 마음이 설레어 한컷 담아 보았습니다. 영산홍 영산홍은 진달래과에 딸린 상록 관목으로, 원산지는 일본이며. 키는 약 15~90cm쯤 자란고. 잎은 어긋나기로 나서 가지 끝에 모여 나며, 어린 가지와 잎에는 잔털이 돋아 있습니다. 관상용으로 많이 가꾼며. 꽃은 4~5월경에 붉은색 · 흰색 · 자주색 등으로 핍니다. 꽃 모양은 통꽃이고, 꽃부리의 윗면에 붉은 자주색의 반점이 있으며. 꽃이 붉은 것은 영산홍, 자색은 자산홍, 흰 것은 백 영산이라고 합니다. 영산홍(映山紅, Satsuki Azalea)꽃말. 첫사랑이라고 합니다. 2020. 5. 4.

댓글 꽃이야기 2020. 6. 24.

11 2020년 06월

11

꽃이야기 꽃사과꽃*^*

고향의 선산 가는 길 몫에 꽃사과 나무 한그루가 있는데 어쩌면 이리고 눈이 부시도록 희고 흐드러지게 피어있을까요 그냥 지나치려니 아쉬움이 살며시 고개를 드네요. 꽃사과나무 장미과 사과나무속에 속하는 몇몇 소교 목류. 아시아와 북아메리카가 원산입니다. 식물이 자라는 모습이 아름답고, 또 봄에 피는 꽃과 열매가 보기에 좋아 널리 심고 있습니다. 꽃은 이른 봄에 피며, 열매는 작고 맛은 새콤한데, 젤리·통조림·사과주로 가공해 먹습니다. 한국에는 야광나무·아그배나무가 산과 들에서 자라며, 외국에서 들어온 서부해당과 꽃사과를 널리 심고 있다. 꽃사과의 효능 다이어트에 도움이 됩니다. 꽃사과에는 플라보노이드, 폴리페놀 이라는 성분이 다량 함유되어 있는데 일반 사과의 2배 이상 함유되어 있다고 합니다. 이 성분들 중..

댓글 꽃이야기 2020. 6. 11.

21 2020년 05월

21

꽃이야기 초롱꽃*^*

감사와 성실을 가슴에 품은 꽃 산기슭의 풀밭에서 자라며 줄기는 30∼80cm로 곧게 서며 전체에 퍼진 털이 있으며 옆으로 뻗어가는 가지가 있다. 뿌리잎은 잎자루가 길고 달걀처럼 생긴 심장 모양이며 줄기 잎은 세모진 달걀모양이고 가장자리에 불규칙한 톱니가 있다. 꽃은 6∼8월에 피고 흰색 또는 황백색으로 밑을 향해 종 또는 초롱 모양으로 달린다. 화관은 길이 4∼5cm이고 초롱(호롱)같이 생겨 초롱꽃이라고 한다. 꽃받침은 5개로 갈라지고 털이 있다. 5개의 수술과 1개의 암술이 있으며 씨방은 하위이고 암술머리는 3개로 갈라진다. 구별하기 초롱꽃과의 섬초롱꽃(Campanula takesimana) 은 울릉도에서 자라며 5~8월 꽃피는 여러해살이 식물이다. 30~100cm정도로 자라며 흔히 줄기에 자주 빛이 ..

댓글 꽃이야기 2020. 5. 21.

14 2020년 04월

14

03 2020년 04월

03

29 2020년 03월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