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생각

아름다은 생각 고운마음 배려하는 마음으로 살겠습니다.

04 2020년 06월

04

역사이야기 고향의 느티나무*^*

내 고향의 오래된 느티나무입니다. 내가 어린 시절에는 이 느티나무가 얼마나 무성하고 거대했는지 마을에 그늘이 되어 주었고 음력 오월 단오에는 그 느티나무에 그네를 매고 훨훨 날았던 기억이 있습니다. 그런데 이게 무슨 일일까요?. 이 사진을 담을 때가 양력으로 올 5월 4일이었는데 느티나무 잎사귀가 하나도 안 보이네요. 행여 죽은 것은 아닌지 깜짝 놀라 걱정을 합니다. 한 달이 흐른 지금쯤 잎사귀가 돋아 났을까? 궁금하네요. 옛날에는 아래의 그림보다 더 푸르르고 무성했었는데~ 사람이나 식물이나 세월 앞에 장사가 없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여주시에서도 많은 정성을 쏟고 있던데 다시 옛날의 모습을 되찾아서 푸르르고 무성한 모습을 보여주기를 기대합니다. 푸르르던 옛 모습 (2012. 7월. 14. ) 2020..

02 2020년 02월

02

28 2020년 01월

28

02 2019년 07월

02

19 2019년 06월

19

11 2019년 06월

11

07 2019년 06월

07

10 2019년 05월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