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 2020년 10월

03

볼거리 먹거리/건강정보 식은땀과 보약

땀은 우리 몸에서 노페물을 걸러주거나 체온을 조절하는 정상적인 생리현상이다. 하지만 아이들은 성인에 비해서 유독 땀을 더 많이 흘리고 엄마들은 그런 아이들을 걱정하여 한의원을 많이 찾는다. 아이들은 땀을 조절하는 기능이 미성숙하여 성인에 비해 땀이 유독 많고. 땀샘이 많이 모여 있는 이마,뒷머리손바닥,발바닥에 특히 땀을 더 많이 흘리게 된다. 낮에 활동을 많이 하면서 흘리는 땀이나 잠을 자고 일정시간이 지나 흘리는 땀은 정상적인 생리현상이지만 지나치게 땀을 많이 흘리는 경우는 아이를 잘 관찰해야 한다. 환절기에 땀을 많이 흘리게 되면 체온의 변화가 많아져서 감기에 더 잘 걸리기 쉽고 한방적으로 땀의 소모가 많아지면 양기의 부족, 기력의 소모로 이어지게 된다. 땀은 주로 발생하는 상황, 부위에 따라 몸의 ..

03 2020년 10월

03

체질이야기 체질별 다이어트 운동

한방에서는 동일한 처방에도 사람마다 유전적 소양과 생활습관에 따라 다른 효과를 ‘체질’을 통해 설명하는데, 다이어트 방법도 체질에 영향을 받는다. 이번에는 사람의 체질을 4가지로 분류하는 사상체질별 다이어트 운동법을 소개한다. [일러스트=단월드 제공] 1. 비만의 사각지대 태양인 폐장이 강하고 간장이 약한 체질로 에너지 소모 배설의 기능이 강하고 소화 흡수 기능이 약한 체질이다. 비만에 대해선 안전한 편이지만, 간 기능이 떨어지면 혈액을 잘 생성하지 못해 여러 증상이 동반될 수 있다. 명상이나 정신 수양을 많이 해서 마음을 다스리도록 할 것이며, 음식을 골고루 먹고 간에 좋은 음식 등 평소 신경 써서 먹도록 해야 한다. 몸에 열이 많아 소화불량에 걸리는 수가 있지만 극단적으로 많이 먹지 않는 한 비만 확..

댓글 체질이야기 2020. 10.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