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가 시원스레 내려다보이는 신선대 & 낙화암 [한국방문의해]

댓글 1

대학생 공모전 활동/2010-2012 한국방문의해 기자단 1기

2010. 4. 6.

 

 

 (재) 한국방문의 해 위원회

2010 - 2012 한국방문의 해

대학생 기자단 1기

 


 

 

낙화암 내려가는 길...

 

 

경남 거제

 

태고의 신비를 간직한 아름다운 섬

 

 

 

1. 여행개요

 

◈ 일 시 : 2010.04.03 (토)  날씨 : 맑음

◈ 장 소 : 거제 신선대, 낙화암

◈ 함께한 이 : 이석영, 김기택, 정지은, 김다정, 전수린(뒤늦게 합류..ㅋ)

 

 

2. 여행지도

 

 

 

3.  신선놀음을 즐겼다는 그 곳..

 

학동 몽돌해변 다음으로 간 곳은 거제 신선대이다.

그 후에 해금강, 외도 갔다가 낙화암을 갔는데 신선대와 낙화암은 지척의 거리라 같이 소개하고자 한다..^^;

 

해금강으로 가는 해변도로를 따라 가다가 중간에 전망대가 있다.

이곳이 바로 신선대인데 반대쪽엔 바람의 언덕이 자리잡고 있고..남쪽으로는 탁 트인 시야와 함께 멋진 경치를 보여주는 곳이다.

남쪽으로 대병대도, 소병대도의 섬이 보이고 등대섬으로 유명한 매물도도 흐릿하지만 보이는 곳이다.

 

신선대 바로 밑에 있는 낙화암은 특이한 형상을 하고 있다.

바위 제일 꼭대기에 해송(海松)이 자라고 있는 갓바위를 비롯하여 내려가는 길에 핀 유채꽃이 인상적이었다.

 

 

 

 

신선대에 올라..

멀리 바다 앞쪽으로 대병대도와 소병대도, 그리고 매물도가 보인다. 오늘 시정이 매우 좋다^^

거제도 끝자락인 '천하제일일경' 이라는 망산(望山)도 보인다.

 

 

 

밑으로는 낙화암과 멋진 해안선을 바라볼 수 있고..

 

 

 

신선대 전망대에서 팀원들과~

 

 

 

ㅎㅎ

 

 

 

다양한 포즈를 좋아하는 우리 2팀 오합지존..ㅎㅎ

 

 

 

 

 

 

 

 

 

 

 

좋아~~~~

 

 

 

낙화암 내려가는 길...옆에 핀 유채꽃이 상당히 인상적이다.

예전에 이곳을 찾을때가 어떤 계절이었는지 기억이 나지 않지만 그때는 없었는데..

확실하지 않지만 관광차원에서 심은게 아닐까..??

바람의 언덕에도 풍차를 만들어 놓은걸 보면..ㅎㅎ

 

 

 

팀원들 찍어주고~

지각대장 수린이 이제서야 등장..^^ ㅋㅋ

 

 

 

고독에 빠진 남자...

 

 

 

낚시하기에 딱 좋은 장소인 듯..^^

낙화암의 모습이다. 위쪽에 반원 형태로 솟아오른 바위가 갓바위인데 위에 해송(海松)이 상징적이다.

 

 

 

내려가다가 기택이 한컷~

 

 

 

 

 

 

 

 

 

 

 

 

 

 

 

이곳에도 작은 몽돌해변이 있다.

 

 

 

 

 

 

 

 

 

 

 

기택~

 

 

 

음...대충봐도 이제 알겠다.ㅎㅎ

지은~

 

 

 

내 빼고 나머지 4인..

 

 

 

필자임.ㅎㅎ

 

 

 

낙화암과 도로변을 이어주는 긴 나무데크 길..

 

 

 

낙화암을 배경으로 단체사진..^^

 

 

 

 

 

 거제 신선대 & 낙화암

 

 함목을 지나 해금강으로 가는 길목에서 남쪽으로 언덕을 올라가면 신선대 전망대가 있다.

 신선이 되어 바다를 조망할 수 있는 곳.... '신선대' 는 바다가 시원스레 내려다보이는 곳으로 바닷가에 큰 바위가 자리를 잡고 있다.

 주변의 아기자기한 경관들을 거느리고 신선놀음을 하는 형상이다. 다포도, 천장산과 함께 오색바위, 다도해 풍경 등을 조망할 수 있으며, 그 자락에 작은 몽돌해수욕장이 있어

 운치를 더한다.

 

 

 

 



 

 

 

http://blog.daum.net/callseok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