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도심이 2020. 7. 2. 04:01

[단독] 물 새는 60억 호화 주택..두 얼굴의 건축가

조희형 입력 2020.07.01. 20:31 수정 2020.07.01. 20:33 댓글 1605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뉴스데스크] ◀ 앵커 ▶

지은지 딱 1년 된 수십억 원 짜리 고급 빌라인데 비가 오면 물이 샙니다.

연예인도 산다는 소문에 빌라 자체가 유명세를 탈 정도인데 실상이 이런겁니다.

그런데 하자 보수 현장에서는 폭언과 폭행, 공사 대금 체불까지 발생하고 있습니다.

조희형 기잡니다.

◀ 리포트 ▶

서울 한남동의 고급빌라입니다.

창밖에 비가 내리자 거실에는 양동이와 세숫대야가 등장했습니다.

창틀에도 빗물이 고여있고, 벽엔 곰팡이까지 피었습니다.

[현장 관계자] "지하 1층 창고 부분 누수"

지하는 상태가 더 심각합니다.

천장에서 비가 오듯 물이 떨어집니다.

[현장 관계자] "시공을 제대로 안 해놓고 가니까… 이런 이제 불상사가 생기는 거죠."

집 한 채 가격만 60억 원.

배우 김 모 씨 등이 입주하면서 유명세를 탄 이 빌라는 1년 만에 보수 공사에 들어갔습니다.

그런데 현장 근로자는 부실 시공이 있을 수밖에 없었던 속사정이 있었고, 하자 보수도 제대로 될지 의문이라고 주장합니다.

[현장 관계자] "(목수 얘기가) '제가 여태까지 30년 동안 작업하면서 이렇게 작업하는 거는 없었다, 못하겠다’고 하니까 (대표가) ‘왜 못 하겠냐고 막 따지고 사장이 하라는 대로 하면 되지 뭐 이렇게 말이 많냐고'"

설계부터 시공까지 참여했던 건축가는 주로 유명 배우들의 집과 서울 도심의 고층 빌딩을 설계해 이름을 알린 임 모 대표.

임 대표의 고성과 욕설은 시도 때도 없이 계속됐다고 합니다.

"(니가) 너 지하에서 뭐하냐 (작업자 보고있어요) 뭘보고 있어 니가 뭘안다고. 올라와! (안와) 안와! 어! 이 XX새끼!! 호스 어디 있느냐고요. (창문 여는 앞에 있다고 하던데) 아 XX 진짜 어딨냐고! (펜트하우스 그쪽에 없어요 까만거?) 아 XX 이 XXX 이거."

[현장 관계자] "욕설과 폭언. 이거는 상상을 초월할 정도의 얘기를 이제 한 거죠. 전화할 때마다 욕을 했으니까 집에 가면 조금 '멘붕(정신적 충격)'이 왔어요."

자재를 사러 자리를 잠시 비웠다가 폭행을 당했다는 하소연까지.

[현장 관계자] "나를 멱살을 잡고 흔들고 막 이렇게 막 하고 그래서 왜 이러냐고 진짜 (주변에) 사람들도 좀 있었어요."

임 대표 측은 일을 제대로 못한 작업자에게 나무란 적은 있었지만 폭행한 적은 전혀 없다고 반박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현장 관계자는 임 대표의 폭행과 모욕 혐의에 대해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했습니다.

문제는 이뿐만이 아닙니다.

수천 만원의 공사비를 받지 못했다는 업체도 나왔습니다.

[인력업체 관계자] "우린 당연히 노임(인건비)이라 돈을 받아야 하잖아요. 못 주겠다. 그 뒤로 전화 연락이 안 되고 아무 답변이 없는 거예요."

[지게차 업체 관계자] "그 사람들은 줄 생각도 안 해요. 하여튼 우리는 아주 질려가지고 받을 생각도 못해요."

이에 대해 임 대표 측은 용역 업체에 공사비를 줬는데 대표가 잠적해서 벌어진 일이라고 밝혔습니다.

[임 대표 변호사] "그 업체에게 약정대금을 모두 지급했고, 오히려 그 이상을 더 지급했음에도 불구하고 철근 콘크리트 업체가 장비업체나 인건비 등을 지급하지 않고 잠적하는 사태가 벌어졌습니다."

피해 업체들은 반발하고 있습니다.

[에어컨 업체 관계자] "저희는 용역업체랑 계약한 게 아니고 직접적으로 (임 대표 측과) 계약한 거예요. 말 같지 않은 소리로 지금 자기네가 우기면서…"

취재가 진행되자 임 대표 측은 오늘 한 업체에 밀린 인건비의 절반인 6백만 원을 보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MBC뉴스 조희형입니다.

(영상취재 : 김효준 김태효 영상편집 : 김태환)

조희형 기자 (joyhyeong@mbc.co.kr)

 

저작권자(c) MBC (www.imnews.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2282

MBC 주요 뉴스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공지댓글의 다양성을 높이기 위한 개편을 진행합니다.

댓글 1605MY

댓글 입력

  • 추천댓글도움말
  • 찬반순
  • 최신순
  • 과거순

 

새로운 댓글 3

  • 타마시7시간전

    한번 누수난 집은 막아도 또 샌다... 그냥 새로 지어...

    답글9댓글 찬성하기663댓글 비추천하기6

    답글 입력

    • 과거순
    • 최신순
    • TH6시간전

      누수한번 당하면 스트레스로 없던병도 생긴다..

       

    • Level-headed6시간전

      한채 60억짜리 그 돈 받아 다 어디쓰고 작업자들 대금도 안주나

       

    • 그런습성은버려6시간전

      지붕 씌우기전엔 비 못막지

       

    • cehfl6시간전

      시공자체가 부실이라 부수고 다시 짓는방법밖에 없네요 틈만 막는다고 해결이 안되죠..

       

    • 거북이동생6시간전

      그렇지는 않고 지붕에 방수작업 철저하게 하면 누수 잡을 수는 있는데 벽체에서 생기는 누수라면 과거 선배들이 왜 디테일에 홈을 파고 설계를 바꾸고 그런 것은 전혀 공부하지 않았는 것 같은데 어떻게 건축사 자격증을 땄는지???

       

    • 강카6시간전

      석진이라고 나왔는데.ㅎㅎㅎㅎㅎㅎ 이런 버러지들 우리나에 천지빽깔임... 잠시 조용히 있다가 또 이짖거리 하겠지...

       

    • ㅋㅋㅋ4시간전

      방송세트 만드는것처럼 겉만 그럴싸 하고 허접하게 지었겠지. 60억같은 소리하네. 기초설계도 제대로 안했을껄? 그러니 개판이지. 방송이 다 그런식이지. 전문가인척 실지로는 말빨만 좋은거지.

       

    • 루비콘2시간전

      ㅋ못잡을걸

       

    • 임수1시간전

      빙고.

       

  • jamwon777시간전

    저 임대표가 누구인지 궁금하네요

    답글20댓글 찬성하기962댓글 비추천하기15

  • 박영민7시간전

    힘있고 돈있다고 다른사람 깔보는 너는 똑같이 당해라

    답글9댓글 찬성하기932댓글 비추천하기7

더보기

새로고침

 

많이본 뉴스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

실시간 주요이슈

2020.07.02. 03:50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