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내(Gaenea)

아름 다운 고향 개내

마음의 주인 (내 마음의 주인되기 영상첨부)

댓글 8

마음의 비타민 글[2]

2020. 7. 9.

 

 

마음의 주인 

 

어떤 사람이 도끼를 잃어버리고는,이웃집 아들을 의심하였다.

걸음걸이를 보아도 도끼를 훔친 것 같았고,

안색을 보아도 도끼를 훔친 것 같았고,

말투를 들어도 도끼를 훔친 것 같았다.

모든 동작과 태도가 도끼를 훔친 사람 같았다.

 

얼마 후에, 골짜기를 지나다가 그는

잃었던 도끼를 찾았다.

다음날, 다시 이웃집 아들을 보니

동작과 태도가 전혀 훔친 사람 같지 않았다.

 

때에 따라 동일한 대상이 다르게 보이는 것은,

그때마다 마음의 주인이 다르기 때문이죠.

 

마음의 주인은 항상 변합니다

어느 날은 정의가,

어느 날은 탐욕이,

어느 날은 진실이,

어느 날은 거짓이,

마음의 주인으로 자리 잡습니다.

 

탐욕이나 거짓이 마음의 주인으로

자리 잡으면, 그때는 도적이 됩니다.

 

왕양명(王陽明)의 말에,

破山中賊易 破心中賊難

(파산중적이 파심중적난)

"산속의 도적은 무찌르기 쉬우나,

마음 속의 도적을 무찌르기는 어렵다"

 

내 마음의 주인을 바로 한다면,

세상은 참 아름답겠지요.

오늘도 긍정적인 마음으로,

하루가 시작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좋은 글> 중에서--

www.youtube.com/watch?time_continue=6&v=jiq4jE4XNLM&feature=emb_lo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