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내(Gaenea)

아름 다운 고향 개내

한숨 /詩 별아 차 영 신

댓글 5

"별아" 차영신 시인방

2020. 9. 15.


한숨 /詩 별아 차 영 신 오늘하루 마음편하게 쉬어본다 아무 근심.걱정없는날 고요함이 오고 원컨데.듬뿍받는사랑 한올한올 수를놓는다 이제 그 그늘에숨어야지 편안한 한숨이 새어나온다 따뜻한 봄날 정처없이 길을 떠나기도하고 낯선 사람들과 대화도해본다 아름답지않은가? 그전엔 생각도 못한일 이젠 아름다운 날이고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