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대한민국!

최병성 2009. 12. 22. 07:48

아이들에게 자연을 선물하세요.

아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이 쑥쑥 자라는 것을 보고싶다면

 

아니, 요렇게 보잘것없는 것들이 깜찍한 변신을 하다니? 책장을 넘길 때마다 등장하는 주인공들이 우리들에게 놀람과 미소와 행복을 전해줍니다. 책장이 한 쪽 또 한 쪽 넘어갈 때면, 다음에는 어떤 친구가 등장할지 왠지 모를 기대와 호기심이 일어났습니다. 이제 겨우 몇 쪽을 넘겼을 뿐인데 ‘나도 한번 해볼까?’ ‘나는 어떤 것을 만들 수 있을까?’라며 내 안에 잠자고 있던 창의력과 상상력이 꿈틀거리며 깨어남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변신은 무죄! 도토리 깍정이와 솔방울이 연못속의 개구리 삼형제로 변신을 하였습니다.

 

솔방울 두개가 다정한 달팽이 연인으로 탈바꿈하였습니다. 

 

이 책에 등장하는 친구들은 달팽이와 개미, 코끼리와 다람쥐, 타조와 낙타, 부엉이와 꼬마 돼지 오형제, 사자와 병아리 등 우리가 익히 잘 아는 친구들입니다. 그러나 이 책이 우리를 흥분시키는 이유는 주인공들의 형상을 이루는 물건들 때문입니다. 

 

솔방울과 도토리깍정이, 그리고 플라타너스와 칠엽수 등 땅에 떨어져 굴러다니는, 아무 쓸모없어 보이는 숲의 잔재물들이 작가의 상상력을 통해 전혀 의외의 모습으로 변신을 하였습니다.

 

 숲에 굴러다니는 보잘것 없는 작은 사물들이 작가의 상상력을 통해 놀라운 사물로 변신하게됩니다.

 

솔방울이 코끼리로 변하기도 하고, 달팽이로 변하기도 하였습니다. 길가의 양버즘나무 열매가 꼬마돼지 오형제로 변신을 하였습니다. 도토리깍정이는 기다란 기린의 목과 코끼리의 코로 놀라운 변신을 하였습니다. 오리나무 열매는 행진하는 병정개미들로 모습을 바뀌었습니다. 

 

작가는 숲을 숨겨진 보물창고라고 이야기합니다. 숲과 길에서 무심코 지나쳤던 이름 모를 열매들이 우리가 조금만 시간을 내어 관찰하며 상상력을 발동시키면, 재미있는 새로운 형상으로 탄생하게 된다는 것입니다. 

 

 거대한 맘모스로 변신한 솔방울과 도토리 깍정이입니다.

 이번엔 솔방울이 사자 부부로 변신하였습니다.

 

장난감 풍요 속에 창의력을 잃어가는 우리 아이들

 

요즘 우리 아이들은 이미 다 만들어진 장난감을 갖고 놉니다. 대량으로 생산된 완성된 장난감들은 우리 아이들의 심성에 어떤 상상력도 자극하지 못합니다. 하루 이틀 가지고 놀던 장난감들은 금방 싫증을 느끼게 되고 또 다른 새로운 장난감을 요구하게 됩니다.  현란한 색깔과 모양으로 아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던 장난감이었지만, 며칠 지나면 공간만 차지하는 쓸모없는 쓰레기로 전락합니다.

 

그래서 요즘 이런 틈새를 노리고 장난감 대여점이 인기를 끌기도합니다. 넘치는 장남감에 파묻혀 사는 우리 아이들은 어린 시절부터 물건의 소중함을 알지 못하도록 강요당하고 있는 것 아닐까요? 요즘 초등학교에는 잃어버리고도 찾아가지 않는 물건들로 가득하다고합니다. 더욱 큰 문제는 완성된 장난감들은 우리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기 보다는 오히려  우리 아이들의 소중한 창의력과 상상력까지 사장시키는 결과를 가져옵니다. 

 

 숲에 지나치는 보잘것 없는 솔방울과 도토리 깍정이이지만,

우리 아이들의 상상력이 더해진다면 새로운 모습으로 탈바꿈하게 될 것입니다. 

 

 

크리스마스에 아이들에게 창의력과 상상력을 선물하세요. 

 

자연은 우리 아이들의 감수성을 일깨우는 최고의 놀이터입니다. 그러나 문제는 아이들에게 자연을 보여주고 싶지만, 자연 속에서 아이들과 어떻게 놀지 모르는 부모들의 막막함입니다.

 

우리는 흔히 자연을 설명해 주어야 한다고 오해합니다. 그러나 자연은 설명의 대상이 아닙니다. 그저 아이들과 손잡고 숲을 거닐며 자연의 아름다움 앞에 함께 놀라고, 함께 기뻐하는 것이 최고의 교육입니다.

 

 공원에 뒹구는 칠엽수 열매와 도토리 깍정이와 검정콩의 귀여운 대변신입니다.

 사슴 가족으로 변신한 숲의 잔재물들입니다.

숲은 우리 아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자극하는 최고의 교육장입니다.

 

 

‘봄의 침묵’의 저자인 레이첼 카슨이 어린 조카와 함께 숲을 거닐며 쓴 그녀의 마지막 저서인 〈자연, 그 경이로움의 대하여〉에서 “나는 그 아이에게 아무것도 가르치지 않았다. 그저 함께 즐거워하고, 흥분하고, 웃었을 뿐이다”라며 자연을 설명하거나 가르치기보다 우리의 모든 감각을 동원해 자연과 사귀라고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레이첼 카슨은 “자연을 아는 것은 자연을 느끼는 것의 절반만큼도 중요하지 않다”고 강조합니다. 

 

‘아는 것보다 느끼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레이첼 카슨이 지적한 것처럼, (조물조물 자연공작실)(황소걸음 출판사) 작가 이상현님은 “아이들은 자연을 눈과 머리로 이해하기보다 손으로 만져보고, 냄새도 맡아보고, 요리조리 뜯어도 보고, 만들기도 해봐야 자연을 제대로 느끼고 이해할 수 있다”고 이 책에서 보여주고 있습니다. 

 

 

(조물조물 자연 공작실)은  우리 아이들의 가슴에 자연을 오롯이 선물할 수 있는 책입니다.  이 책을 보고 난 뒤 엄마 아빠와 함께 숲을 거닐게 되면, 우리 아이들의 눈은 더 이상 예전의 눈으로 머물지 않을 것입니다. 이전엔 아무 의미 없던 솔방울과 도토리, 그리고 많은 나무 열매들이 우리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기 시작할 것입니다. 숲에 들어 온 우리 아이들의 눈망울은 진귀한 보물창고에 들어 온 것처럼, 그들의 눈앞에 펼쳐진 놀라운 보물들을 찾기 위해 빤짝이기 시작할 것입니다.

 

보잘것 없어 보이던 오리나무 열매가 병정개비들로 위대한 변신을 하였습니다. 

숲은 우리 아이들의 세심한 관찰과 풍부한 상상력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조물조물 자연공작실' 책을 펼친 모습입니다)

 

이 책은 우리 아이들에게 쓸모없는 것은 없다는 사실을 저절로 일깨워줍니다. 아무리 쓸모없어 보이는 보잘것없는 작은 사물이라 할지라도 우리의 상상력과 창의력이 더해지면 놀라운 사물로 변신하게 되기 때문입니다. 숲의 보물들을 발견하게 되면 우리 아이들은 작은 것의 소중함도 저절로 터득하게 될 것입니다. 

 

아이들의 관찰력과 상상력과 창의력이 피어나길 원한다면

 

우리 아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이 무럭무럭 피어나길 원하시나요? 이번 크리스마스엔 ‘조물조물 자연 공작실’을 선물해보세요. 작은 사물에 대한 세심한 관찰력과 함께 우리 아이들의 가슴 속에 잠자던 상상력과 창의력이 꿈틀거리며 깨어남을 보게 될 것입니다. 다가오는 겨울 방학동안 이 책을 들고 숲에 나가면 숲이 새로운 보물창고로 다가오게 될 것입니다. 자연을 선물 받은 우리 아이들은 자연과 더불어 모든 사물에 대해 새로운 눈을 떠가는 것도 보게 될 것입니다. 

 

 오리나무 열매와 솔방울로 표현한 거북이 가족

다람쥐와 청설모가 까먹고 버린 솔방울 쭉쩡이 하나와 도토리도 새로운 모습으로 변신을 할 수 있습니다.

숲은 우리 아이들에게 작은 사물일지라도 상상력이 더해진다면 쓸모없는 것은 없다는 사실을 일깨워줍니다.

 

숲에 뒹구는 보잘것 없는 작은 것입니다.  그러나 우리아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이 더해지면.....

솔방울과 도토리 깍정이는 사막을 걸어가는 낙타가 되고 

오동나무 열매 껍질은 생쥐 가족으로 변하고 

공원에 뒹구는 양버즘나무 열매는 문어가족이 되었습니다.  

처마에 달려있던 수세미는 새해 달력으로 변신을 하였습니다.

자연에는 정답이 없습니다. 우리 아이들의 관찰력과 상상력은 무궁하기 때문입니다.  

 

〈조물조물 자연공작실〉은  우리 아이들의 가슴 속에 잠들어 있던 

세심한 관찰력과 상상력과 창의력을 깨어줄 귀한 선물입니다.

이렇게 해야된다고 가르치거나 강요하지 않아도 

책장을 넘기는 순간, 우리 아이들의 눈빛이 달라지는 것을 보게 될 것입니다.

 

다가오는 크리스마스에 우리 아이들에게 자연을 선물해주세요.

자연을 선물 받은 우리 아이들의 이번 겨울 방학은 새로움을 만나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와~ 정말 신기할 정도로 예쁘네요. ^^
아이들에게 정말 멋진 선물이 될 것 같아요..ㅎㅎ
따라해 보니 즐거워지네요.. 목사님 블러그를 알게 되어 반갑습니다... 좋은 글 뵈니 행복합니다.
최병성 목사님 사랑합니다 하나님의 축복과 영광이 새해에도 운호거사(^&^
와! 너무 이뽀요~!
넘 예쁘네요
선물하면 좋을듯 하네요^^
정말 숲은 보물창고군요.~~ 감사합니다. 좋은 선물이네요.^^
신기하네요. 담아갑니다.^O^
이뿌네요~좋은 정보가 될거같아요~ 정말 잘 보고 갑니다.^^
우후 너무 멋져요<img src="http://cafeimg.daum-img.net/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우와~멋지고 대단한 작품입니다
아름다운 작품입니다.너무 아름다워요.
소중하게 모셔갑니다.
Good job, it is so nice blog, it is so useful to me, i have been monts here, would you see my blog too? It is about the <a href="http://www.globalsaler.com/bras.html" title="sexy bra">sexy bras</a>, we have done it for many years, there are many types <a href="http://www.globalsaler.com/gold-leopard-water-padding-push-up-bra.html" title="water bra">water bra</a>, Would you mind come around, Also i this article to complete my assignment. Thank you again we have <a href="http://www.globalsaler.com/jacquard-womens-fitted-thermal-underwear-red.html" title="womens thermal underwear">womens thermal underwear</a>.
소중하게 모셔갑니다.
............ 좋은 설교를 들은것 같습니다. (목사님을 꼭 좀 만나야 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