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카시오페아 2009. 4. 10. 18:41

                                        농장에서 가을 야채 파종하기전 마지막 부추를 수확했습니다.

                                                부추로 이것저것 전도 해먹고 찌게에도 넣어먹고.........

                     또 뭘 어떻게 해먹을까 하다가 작년에 시금치 수확으로 즐겨해먹던 시금치 김치를 담아 보았습니다.

                                          시금치 김치에 부추를 추가하여 젖갈을 이용해 보았습니다.

 

 

                                                              일단 재료를 준비합니다.

                                       시금치 2단.....부추 1/2단....양파 한알.....마늘 6톨.....설탕.

                                                     소금.멸치젖갈.홍고추5개.찹쌀가루죽.

                                                                                    고추가루2스푼.

                                   찹쌀가루 죽은 찹쌀을 잘씻어서 믹서기에 갈아 묽게 끓여내면 됩니다.

                     

 

 

 

                           이번 주말농장에선 시금치 를 실패하여 마트에서 2단을 준비했습니다.

                                        시금치 김치의 특징은 뿌리채 열무처럼 잘 다듬습니다.

                                마트에서 정리하여 판매하는것이라 뿌리가 별로 없어서 아쉽기만합니다.

                                        뿌리채로 잘 다듬어 담궈야 쌉싸름한 맛이 날텐데 말이죠.

 

 

 

 

 

 

                                          부추는 무던히 잘라먹어도 또 그자리에 자라고 해서

                                                       올핸 여러번 수확해 먹는 재미가 있었습니다.

                                                                       잘 씻어 준비해 둡니다.

 

 

 

 

                                                 양파 하나와 홍고추 5개를 준비했습니다.

                                                                         홍고추5개는....

                                              시금치 두단엔 많은 양이지만 농장 수확이라 알이 작습니다.

 

 

 

 

 

                                            찹쌀을 잘씻어 믹서기에 갈아서 죽을 끓입니다.

                                       홍고추와 양파 마늘은 멸치 액젖에 섞어 믹서기에 갈아줍니다.

                                                           설탕으로 간을 맞추어 줍니다......

                                                     멸치액젖은 기호에 따라 양을 조절해줍니다.

                                                      액젖을 작게하면 소금으로 간을 해줍니다.

 

 

 

                                              준비한 양념을 잘 믹서하여 맛을 보세요~^^

                                                       농도가 묽을땐 고춧가를 추가하여 줍니다.

 

 

 

                                                  시금치와 부추를 넣고 살짝 버무려 주세요~

 

 

 

한통 예쁘게 담아 냉장 보관합니다.

 

 

 

                                                   자~~~시금치 부추 김치가 완성 되었습니다.

 

 

 

                                                        겉저리로 밥 비벼먹어도 좋습니다.

 

                                           나물로도  된장국으로도 지겨울땐 가끔 김치로도 담아 보세요^^

         

 

         

출처 : 풍경의여행길.일상 다이어리
글쓴이 : 풍경 원글보기
메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