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chul<형철> 2020. 7. 12. 10:16

너무 일찍 조문 하여 좀 쓸쓸

백선엽 장군의 빈소를 다녀와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