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인뼈다귀의 지구별여행기

chulinbone 일기장. 일상의 기록

[대전식당] 현암기사식당-백반6500원(동구.삼성동)

댓글 0

지구별음식이야기/대전시먹거리

2020. 11. 5.

20201011

20201103

 

20111013 20131017 [대전맛집] 현암기사식당-백반 - http://blog.daum.net/chulinbone/1161

20141218 [대전맛집] 현암기사식당-백반(동구.삼성동) - http://blog.daum.net/chulinbone/4216

20150707 [대전맛집] 현암기사식당-6000원백반(동구.삼성동) - http://blog.daum.net/chulinbone/4806

20201011 20201103 [대전식당] 현암기사식당-백반6500원(동구.삼성동) - blog.daum.net/chulinbone/8684<현재게시물>

 

 

오랜만에 현암기사식당에 밥 먹으러 왔습니다.

아침식사를 해야하는 상황이라 집 근처에서 검색했더니,

잊고 있었지만, 많은 사람들에게는 늘 맛있는 밥집으로 기억되는 곳으로 여전히 장사 잘 되고 있습니다.

 

오랜만의 방문에 완전 바뀐 것들이 있는데,

식당 건물을 새로 지었고, 주차장도 따로 만들었습니다.

 

 

주차장 자리가 원래 현암기사식당 자리였습니다.

 

 

현암기사식당은 대전에서 제일 유명한 기사식당 중 하나로,

새로 건물을 지어서 운영중입니다.

 

 

5년 전의 가격은 6,000원이었고, 지금은 6,500원 입니다.

여기는 혼자서 혼밥 하러 와도 눈치 안 보고 맛있게 마음껏 밥 먹을 수 있습니다.

새벽 5시 30분부터 아침식사를 할 수 있고, 밤 11시에 영업이 끝납니다.

 

 

새로 지은 건물로, 내부의 기둥들이 하나도 없어서 완전히 넓은 공간을 자랑합니다.

 

 

주방 쪽입니다.

혼자 손님들이 많이 오는데, 손님 들어오는 것 확인하고, 인원수 체크하면,

바로바로 음식을 쟁반에 내줍니다.

 

 

물은 중간중간 준비되어 있는 곳에서 직접 가져다 먹으면 되고,

 

 

밥과 반찬은 무한으로 리필이 가능해서 정말 배부르게 먹을 수 있습니다.

 

 

혼자 가서 자리에 앉으니, 바로 쟁반에 식사할 음식들을 가져다주었습니다.

모든 반찬이 쟁반에 펼쳐진 상태로 자리가 없어서 1개의 반찬은 쟁반 밖으로 밀려났네요.

기본 반찬 10개 정도 되고, 찌개, 국 등이 따로 나와서 푸짐하고 맛있게 먹을 수 있습니다.

 

 

순두부찌개

 

가자미구이

 

도토리묵

 

생 김

 

 

콩나물무침

 

어묵

 

시금치무침

 

김치

 

오이무침

 

달걀프라이

 

꽈리고추무침

 

양념게장

 

쌀밥과 시래기 된장국

 

쌀쌀한 아침 공기가 느껴지는 시기에 시래기 된장국을 한수저 먹으니

너무 좋습니다.

꾹꾹 눌러 담은 쌀밥과 든든하게 맛있게 잘 먹고 왔습니다.

한동안 잊고 있었는데, 집 근처라서 앞으로는 종종 밥 먹으러 다녀야겠습니다.

 

 

 

20201103

지난번에 아침식사를 하고, 오늘 점심식사를하러 다시 왔습니다.

집에서 멀지 않은곳이라 신경쓰면, 저렴한 가격에 든든하게 밥 잘 먹을 수 있는곳인데,

집이 가까워서 그런지 자주 못오게 되네요.

고기와 생선도있고, 두부도 있고 혼밥하기에 아주 푸짐해서 좋습니다.

따끈한 소고기미역국이 나와서 밥 말아서 잘 먹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