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냥이 소식

좌불상 2020. 7. 2. 17:05

그러더니

 

 

 

바둑이는 다시가고

 

 

 

 

삐두기도 따라오네요.

 

 

 

그렇게 한참을 가는데

 

 

 

앞에서 새끼들이 옵니다.

 

 

 

 

그래서 데리고 가서

 

 

 

 

밥터에 도착을 하니 한녀석이 또 나오네요.

 

 

 

 

그러더니 젖을 무네요.

 

 

 

 

자..밥들 먹어라.

 

 

 

 

잘 먹네요.

 

 

 

 

저 녀석은 젖 먹느라 정신이 없고

 

 

 

 

그때

 

 

 

 

삐두기가 도착을 하네요.

 

그런데....

 

 

 

 

잉?

 

저 녀석은?

 

하이고...

 

 

 

 

쟂빛1도 옵니다.

 

 

 

 

그러자 삐두기가 째려 보네요.

 

 

 

 

그런데 바둑이가 하악질을 하니

 

 

 

 

옆으로 피해서

 

 

 

 

나무 아래로 가네요.

 

 

 

 

삐두기는 저기에서 놀고있고...

 

 

 

 

그렇게 바둑이는 밥을 먹는데

 

 

 

 

쟂빛이는 그냥 있네요.

 

 

 

 

삐두기는 다가오진 못하고

 

 

 

 

 

그래서 쟂빛이도 먹으라고 밥을 주니 와서 먹네요.

 

 

 

 

그래도 새끼들 한테는 덤비지도 않네요.

 

 

 

 

그냥 잘 노네요.

 

 

 

 

그러다가 배가 고픈지 바둑이 밥도 먹네요.

 

 

 

 

오늘은 모든 녀석들이 출동 하네요.

 

 

 

 

그렇게 한참을 지켜 봅니다.

 

 

 

다음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