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냥이 소식

좌불상 2020. 7. 30. 16:21

그리고

 

 

 

캔을주니

 

 

 

 

금방 먹어 버립니다.

 

 

 

 

자..밥도 먹어라

 

 

 

비오면 젖으니 많이는 못준다.

 

 

 

 

그렇게 주고 다시 가면서 바둑이를 부르니

 

 

 

 

공터 거의가서 오네요.

 

 

 

 

새끼도 달려오고

 

 

 

 

자...가자

 

 

 

 

그리고 공터에 오릅니다.

 

 

 

 

잘 지냈구나

 

 

 

 

조금만 기다려라

 

 

 

 

자..먹어라

 

 

 

 

오래간만에 라면을 먹는구나.

 

 

 

다음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