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냥이 소식

좌불상 2020. 11. 24. 16:24

그렇게 한참을 먹더니

 

 

 

배들이 부른가 쉬네요

 

 

 

 

쟂빛이 하고 꼬짤이는 덩치가 있어서 더 먹네요

 

 

 

 

 

이제 마무리가 된듯 합니다.

 

 

 

 

그렇게 쉬다가 더 달라고 하길래

 

 

 

 

조금씩 더 줍니다.

 

 

 

 

그렇게 다 먹이고

 

 

 

 

꼬짤아....가자

 

 

 

 

껌딱이하고 재롱이도 가자고 하니

 

 

 

 

둘만 따라오네요

 

 

 

 

그리고 가면서 추투도 부릅니다.

 

 

 

잘 한다

 

 

 

 

그리고 도착해서

 

 

 

 

추투를 불러놓고

 

 

 

 

물을 보니 얼어서 안녹네요

 

 

 

 

그래서 일단 마실것을 따라주고

 

 

 

 

밥을 좀 더 주는데

 

 

 

 

그때...

 

 

 

다음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