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왕☆독도

말글 2019. 9. 1. 15:50

한글 정신 품은 친환경 의상 패션서울 365패션쇼 런웨이 오른다

- 1(), ‘문화비축기지에서 남은 천조각으로 재구성한 지속가능 친환경 패션쇼개최..9(), ‘국립 한글박물관에서 이상봉장광효 등 참여한 패션에 써내린 한글패션쇼..시민 찾아가는 스트리트 패션쇼덕수궁, 청계천, 용산 아이파크몰 더가든에서 진행

 

2019. 9. 2.9)

 

책향기 가득한 서울책보고 패션쇼등 서울을 대표하는 장소와 중요한 역사의 순간을 패션으로 담아내는 서울365패션쇼9월 런웨이가 시작된다.


9월의 첫 날, 1() 14시에 서울의 문화환경재생을 상징하는 문화비축기지에서 패션에 환경을 채우다!’라는 주제로 서울365 패션쇼가 펼쳐진다.

이번에는 서울의 재생을 상징하는 대표 명소인 문화비축기지’(마포구 성산동) 에서 명유석 디자이너2회 한국의상디자인학회 제로웨이스트(Zero Waste) 패션디자인 공모전 수상작들이 자연과 함께 하는 친환경 패션 52벌을 선보인다.

 

이번 의상은 소비와 낭비를 줄이기 위해 옷을 만들고 남은 천 조각이나 버려진 옷들을 재활용하여 창의적으로 재구성한 의상으로, 우리의 소중한 자연환경을 보호하자는 특별한 의미를 담고 있다.

 

한글날을 1달 앞둔 99()에는 한글의 멋과 정신을 생생히 느낄 수 있는 특별한 한글 패션쇼17시부터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진행된다. 이번 한글 패션쇼는 한글의 시각적 특징과 다양한 서체를 패션에 담아낸 작품을 선보이며, 이상봉장광효임선옥박윤수 등 대한민국 최고의 패션거장(한국패션문화협회소속)이 의상을 특별 제작했다.

 

한글의 다양한 서체와 글의 의미’, ‘한글의 시각적 특징 및 조형성’, ‘, , 면 등 한글의 그래픽화등 크게 3가지 주제로 기획·제작되었다.

 

한글을 담아낸 패션아트는 대한민국 최고 패션거장의 손으로 약 50벌 제작되었고, 그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인정받아 지난 7월에는 이탈리아 밀라노 최고의 패션뮤지엄으로 꼽히는 팔라쪼 모란도(Palazzo Morando)”에 특별초청작으로 전시되어 1,000여명 이상이 관람했다.

 

하반기에도 매주 월금요일에 시민을 직접 찾아가는 스트리트 패션쇼가 진행된다. 9월의 첫 스트리트 패션쇼는 참스(CHARM’S)’ 강요한 디자이너의 의상으로 진행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