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거리·볼거리·할거리

말글 2020. 3. 30. 20:18

동대문구, 올해는 봄꽃 구경 나들이 잠시 멈춤

- 이번 주말 개최 예정이었던 ‘2020 동대문 봄꽃축제취소사회적 거리두기 홍보 강화

 

2020. 3. 30.()


자료사진 / 동대문구 제공


 

서울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도 이번 주말 중랑천 제1체육공원 및 장안벚꽃안길 일대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2020 동대문 봄꽃축제를 지난 20일 전격 취소했다.

 

하지만 축제가 취소됐음에도 봄꽃을 즐기기 위해 장안벚꽃안길을 찾는 주민들의 발길이 계속 이어지고 있어 코로나19 전파에 대한 염려가 큰 상황이다.

 

이에 동대문구는 장안벚꽃안길 주요 지점에 ‘2020 동대문 봄꽃축제취소를 안내하는 현수막을 게시했다. 더불어 장안벚꽃안길에 있는 운동기구에 이용 차단을 위한 테이핑을 하고 안내문도 붙여 주민들이 이용할 수 없도록 했다.

 

또한, 주민들에게 장안벚꽃안길 방문 자제를 요청하고 부득이하게 방문할 경우에는 마스크를 꼭 착용하는 등 예방행동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안내하고 있다.

 

이번 주말에는 구청 직원들이 직접 장안벚꽃안길 주요 지점에서 마스크 착용, 2m 이상 거리두기, 음식물 취식금지 등 코로나19 예방행동수칙을 강조하는 활동도 실시할 예정이다.

 

앞서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지난 25, 장안벚꽃안길을 찾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홍보했다. 동대문구민체육센터부터 장평교까지 약 2시간 동안 800m를 걸으며 산책을 위해 장안벚꽃안길을 찾은 주민들에게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해 일일이 설명하고 다소 불편함이 있더라도 적극 동참해 주실 것을 부탁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화창한 날씨에 밖에 나가 봄을 즐기고 싶으신 마음은 충분히 이해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필요한 만큼 주민들의 외부활동 자제를 요청드린다, “우리 구에서도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지역 내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