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리스의 먹거리와 볼거리 여행

맛있는 음식과 볼거리를 찾아 떠나는 타임리스의 행복 여행~

국물까지 시원한 " 아구지리 한그릇 하세요 " ( 생아구탕 )

댓글 16

나의 요리

2016. 1. 4.

 

 

 

 

                 [ 아구탕, 아구지리, 아구수육, 생아구지리 만들기 ]

 

                

                      국물까지 시원한 아구지리( 생아구탕 ) 만들기...

 

                         5일장에서 싱싱한 아구를 한마리 구입하여

                                 모처럼 아구지리와 아구수육을 만들어 즐거운 시간을 가져 보았습니다.

                                 요즘 아구가 제철인지 5일장에 싱싱한 아구가 많이 나와 있었습니다^^

                                

 

                                   생아구지리 재료

                                 - 생아구 한마리 : 15,000원( 중앙시장 5일장에서 구입)

                                 - 무우 : 1/3 개    - 대파 : 3쪽  - 간마늘 : 3큰술  - 후추 : 반큰술

                                 - 국간장 : 4큰술  - 육수 : 2리터( 멸치와 다시마를 우려낸 육수 )

                                 - 꽃소금 : 1큰술 반 - 국산 콩나물 : 300 g

 

 ▲ 먼저 멸치/다시마 육수 만들기

- 2리터정도의 생수에 적당량의 멸치와 다시마를 넣고 20여분간 끓인다.

 

  ▲ 육수를 만드는 동안 콩나물을 깨끗이 씻어 물기를 뺀다.

               

  ▲ 생아구살에 베인 핏기를 제거하면서 흐르는 물에 몇번 반복하여 세척한다.

 

  ▲ 세척한 생아구는 소쿠리를 받쳐 물기까 빠지도록 준비한다.

- 싱싱한 아구애(간)도 같이 물기를 빼고... 

 

  ▲ 육수에 들어갈 무우

 

  ▲ 무우를 적당한 크기로 썰어서 준비한다.

 

  ▲ 20여분이 지나자 육수가 끓기 시작 

- 육수가 끓으면 다시마를 5분 정도 더 끓인 후 건져내고

멸치있는 상태에서 한소끔 더 끓인다.

 

  ▲ 다시마와 멸치를 건져낸 육수의 모습 

 

  ▲ 준비한 무우를 육수에 넣은 후 다시 불을 센불로 올린다. 

 

  ▲ 아구지리가 거의 완성될 무렵에 넣을 대파를 미리 준비하고...

 

  ▲ 아구지리의 시원한 맛을 위해 간마늘도 적당량 준비하고...

- 시간이 되면 생마늘을 직접 다져서 넣으면 마늘향이 더욱 강해지겠죠..

 

  ▲ 무우를 넣고 5~6분이 지나자 무우와 육수가 끓기 시작 ~

 

  ▲ 물기를 뺀 생아구를 육수냄비에 넣고...

 

  ▲ 생아구 위에 콩나물을 넣고 냄비 꽃소금을 적당량 넣고

 냄비 뚜껑을 닫고 육수가 끓을때까지 기다린다. 

 

  ▲ 아구지리가 끓으면 간마늘과 후추를 넣고 국간장으로 지리 간을 맞춘다.

 

   ▲ 아구지리가 끓으면 아구애를 준비하고...

 

  ▲ 준비한 아구애를 넣고 아구애가 익을때까지 아구지리를 끓입니다.

- 아구애를 마지막에 넣는 이유는 아구애 형태를 보전하고 그대로의 맛을 느끼기 위해..

 

 

 

  ▲ 대파를 넣고 마지막으로 한소끔 더 끓인다.  

 

  ▲ 아구지리 완성... 아구애가 잘 익어 핏기가 없는지 확인...

 

  ▲ 생아구지리 완성된 모습^^ 

 

 

 

 

 

  ▲ 아구지리 냄비속에 있던 콩나물을 건져 별도 그릇에 담아서 초무침 준비..

 

  ▲ 초무침 콩나물과 곁들여 아구수육 시식 시작 ~~

 

  ▲ 탱글 탱글한 꼬리 중간부위의 아구살 ~

 

 

 ▲ 식성에 따라 와사비 간장이나 초고추장 또는 콩나물초무침과 같이 

드시면 아주 좋습니다^^

(  아구살이 살아~ 있네 )  

 

 

 

                              5일장에서 사 온 생아구 한마리로 집에서 아구지리를 만들어 한끼식사를

                       가볍게 해결했습니다...

                       국물도 시원했고 아구가 제철인지 아구살이 정말 탱글 탱글하게

                       살이 올라 있었습니다.. 국물은 식성에 따라 식초를 약간 넣고 드시면

                       더욱 시원한 맛을 느낄수 있겠지요^^

                       5일장에서 깜빡하고 미나리를 사오지 않아 전체적으로 옥에 티라고 할까요ㅎㅎ

                       오늘은 아구지리 여행을 여기서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존경하는 블친님들 맛있는 음식과 함께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이 넘치는 2016년 한해 되시길 기원합니다.....

 

                                                                                     타임리스 드림>>>